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수학비타민 플러스

박경미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수학비타민 플러스= Mathematics vitamin/ 박경미 지음
개인저자박경미
발행사항파주: 김영사, 2009
형태사항367 p.: 삽도; 22 cm
ISBN 9788934936350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104458 510 박14ㅅㅂ 2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104457 510 박14ㅅㅂ 2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수학을 못 하는 사람, 흥미가 없는 사람, 수학 하면 골치부터 아픈 사람…
재미있게 읽다 보면 저절로 수학에 도가 튼다!


전국 수백만 학생들을 사로잡은 전설의 필독서! 일반인에서 초등학생까지 대한민국에 수학 신드롬을 일으킨 바로 그 책! 《수학비타민 플러스》가 더욱 강력해지고 새로워져 돌아왔다.
그리스 최고의 마라톤 선수인 아킬레스는 왜 거북이에게 지는가? 노벨상에 수학상이 없는 이유는? 퀴즈 하나. 박지성과 박찬호, 마이클 조던의 공통점은? 파스칼의 치통이 만들어낸 위대한 수학 원리는? 자신의 묘비에 수학 문제를 새길 정도로 자나 깨나 수만 생각한 천재 수학자들의 끊임없는 도전과 추리 소설보다 흥미진진한 수학의 비밀들. 역사, 과학, 소설, 음악, 일상생활 등에 숨겨진 신비와 무한, 낭만과 감동으로 가득 찬 흥미 만점, 실력 만점 수학 이야기! 신나게 술술 읽히는 《수학비타민 플러스》로 실력을 꽉 잡아보자!

100번쯤 웃다 보면 수학 원리가 한눈에
쏙 잡히는 똑 부러지는 수학 이야기!

전국 수백만 학생들을 사로잡은 전설의 필독서!
일반인에서 초등학생까지 대...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수학을 못 하는 사람, 흥미가 없는 사람, 수학 하면 골치부터 아픈 사람…
재미있게 읽다 보면 저절로 수학에 도가 튼다!


전국 수백만 학생들을 사로잡은 전설의 필독서! 일반인에서 초등학생까지 대한민국에 수학 신드롬을 일으킨 바로 그 책! 《수학비타민 플러스》가 더욱 강력해지고 새로워져 돌아왔다.
그리스 최고의 마라톤 선수인 아킬레스는 왜 거북이에게 지는가? 노벨상에 수학상이 없는 이유는? 퀴즈 하나. 박지성과 박찬호, 마이클 조던의 공통점은? 파스칼의 치통이 만들어낸 위대한 수학 원리는? 자신의 묘비에 수학 문제를 새길 정도로 자나 깨나 수만 생각한 천재 수학자들의 끊임없는 도전과 추리 소설보다 흥미진진한 수학의 비밀들. 역사, 과학, 소설, 음악, 일상생활 등에 숨겨진 신비와 무한, 낭만과 감동으로 가득 찬 흥미 만점, 실력 만점 수학 이야기! 신나게 술술 읽히는 《수학비타민 플러스》로 실력을 꽉 잡아보자!

100번쯤 웃다 보면 수학 원리가 한눈에
쏙 잡히는 똑 부러지는 수학 이야기!

전국 수백만 학생들을 사로잡은 전설의 필독서!
일반인에서 초등학생까지 대한민국에 수학 신드롬을 일으킨 바로 그 책!


수에 얽힌 재미있는 이야기를 통해 수학에 대한 두려움을 해소시켜주며 전국 수백만 학생들을 사로잡은 박경미의 《수학비타민》이 《수학비타민 플러스》가 되어 더욱 새로워지고 더욱 강력해져 돌아왔다. 수학을 못 하는 사람, 수학에 흥미가 없는 사람, 수학 하면 경기부터 일으키는 사람들에게 수학이 우리가 생각하는 것처럼 결코 어려운 것만은 아니라는 사실을 알려주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들로 구성되어 있다. 비타민이 우리 몸의 중요한 영양소의 소화와 흡수를 돕는다면, 이 책은 어려운 수학 지식의 소화와 흡수를 도와주는 ‘수학 비타민’이라 할 수 있다. 상큼상큼 톡톡, 머리에도 좋고 실력도 올려주는 수학 비타민의 세계로 들어가보자!
역사, 과학, 소설, 음악, 일상생활 등에 숨겨진 신비와 무한, 낭만과 감동으로 가득 찬 흥미 만점, 실력 만점 수학 이야기를 통해 수학에 대한 공포를 한방에 날려버리자! 소설책을 읽듯, 놀이를 하듯, 재미있게 수학 상식을 읽다 보면 평소 어렵다 노래하던 수학에 성큼 다가서게 될 것이다.


보다 재미있게, 보다 쉽게, 보다 새롭게 수학을 배울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수학을 못 하는 사람, 흥미가 없는 사람,
수학 하면 골치부터 아픈 사람…
재미있게 읽다 보면 저절로 수학에 도가 튼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는 달려도 달려도 왜 제자리걸음인 걸까? 주역과 60갑자에는 어떤 수학이 들어 있을까? 그리스 최고의 마라톤 선수인 아킬레스는 왜 거북이에게 질까? 통계와 확률은 어쩌다 새빨간 거짓말이라고 불리게 된 걸까? 퀴즈 하나. 박지성, 박찬호, 마이클 조던의 공통점은? 플라톤은 자신의 아카데미에 ‘기하학을 모르는 자 들어오지 말라’라는 현판을 내걸었다는데, 철학과 수학이 무슨 관계이지? 묘비에 자신이 발견한 수학 공식을 새길 정도로 수만 생각한 천재 수학자들의 끊임없는 도전과 추리 소설보다 흥미진진한 수학의 비밀들. 우리 주변에서 찾아볼 수 있는 수학에서부터 자연, 문학 작품, 건축, 역사 속에 숨겨진 수학이 무한대로 펼쳐진다.
수학의 출발점이자 가장 중요한 개념인 ‘생활 속의 수’ 이야기에서 시작하여 평면이나 입체 공간과 같이 구체적인 실체를 탐구하는 기하학에 숨겨진 수학 원리, 통계와 확률이 왜 거짓말투성이라 불리는지, 동양 역사 속에 숨겨진 수학의 업적 등이 호기심을 자극하는 이야기들과 함께 펼쳐진다.

생활 속의 수 - 해리포터에서 마법의 세계로 통하는 9와 3/4 승강장처럼 수학 세계로 빠져드는 입구인 ‘생활 속의 수’ 편에서는 1(mono), 2(bi), 3(tri)… 외래어에 숨겨진 수의 원리와 다른 숫자보다 늦게 출현한 ‘0’의 발견, 문명권마다 다른 숫자의 모양을 비롯하여 지금의 10진법이 언제부터 쓰였는지 등 수에 얽힌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
생활 속의 대수 - 수학은 연관성이 전혀 없을 것 같은 분양에서 유용성을 발휘하곤 한다. 그런 예는 우리 생활 가까이에서 찾아볼 수 있다. 바코드의 체크숫자, A4 용지에 담긴 절약 정신, 사다리타기, 바이오리듬, 지도 색칠하기와 같은 놀이 속에서도 수학의 원리를 찾아볼 수 있다.
생활 속의 기하학 - 수학에 대한 여러 정의 중의 하나가 ‘공간을 연구하는 학문’이다. 주요 회의는 왜 원탁에서 이루어질까, 야구 경기장의 크기와 피타고라스의 정리, 일필휘지와 미로 찾기, 파라볼라 안테나의 원리 등 평면이나 입체 공간과 같이 구체적인 실체를 탐구하는 기하학은 수학의 어느 분야에서도 다양하게 응용된다.
생활 속의 통계와 확률 - 세상에는 ‘거짓말’, ‘새빨간 거짓말’, 그리고 ‘통계’의 세 가지 거짓말이 있다. 그렇다고 통계가 거짓말투성이라는 뜻은 아니다. 통계 자체는 타당성과 객관성을 갖지만, 통계 결과는 해석하기에 따라 다른 의미를 가질 수 있기 때문에 통계를 오용하면 실제를 왜곡할 가능성이 크다. 통계와 확률에 숨겨진 마술 같은 논리를 배워 실생활에서 응용해보자.
예술 속의 수학 - 수학과 예술의 유사점은 무엇일까? ‘수학은 이성의 음악’이라고 불릴 정도로 수학과 음악은 많은 연관성을 갖고 있다. 프랑스의 수학자인 푸리에는 악기의 소리가 사인함수와 코사인함수의 합으로 표현할 수 있음을 밝혔다. 이 외에도 소설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속의 수학, 파르테논 신전과 부석사 무량수전에 감춰진 수학 등이 알쏭달쏭한 퍼즐처럼 나온다.
자연 속의 수학 - 자연의 여러 현상이나 동식물의 모양을 관찰하다 보면 수학적으로 가장 효율적인 방식을 택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가령 벌집의 단면은 정육각형이고 음료수 캔은 원기동 모양을 하고 있고, 바이러스가 정20면체를 하고 있는 데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
동양 역사 속의 수학 - 수학의 발전을 말할 때 서양 중심적으로 말하는 경향이 있는데, 사실 수학의 발전은 동양과 서양이 함께 견인하여 이루어왔다. 주역과 60갑자 속에 숨겨진 2진법의 원리를 비롯하여, 마방진의 마술적 힘까지 동양에도 서양 못지않은 수학이 있었다.
서양 역사 속의 수학 - 역사학자 카의 말처럼 과거의 뛰어난 수학적 발견은 현재에도 많은 영향을 주고 있다. 거대한 피라미드 속에 숨겨진 3.14의 원리, 아킬레스가 거북이를 따라잡지 못하는 이유, 천재 수학자 튜링과 튜링상 등 역사 속에서 현재 진행형으로 언급되고 있는 수학 원리와 만날 수 있다.
수학으로 세상 보기 - 수학은 세상일과 전혀 무관하지 않다. <닌자 어쌔신> 촬영을 앞두고 한 비의 인터뷰에는 함수의 원리가 드러나고 있고, 선거 때 자주 나오는 용어도 수학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황금분할’이다. 수학을 통해 세상사는 원리를 찾아보는 것도 재미있는 일이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