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한국근현대사 강의

한국근현대사학회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한국근현대사 강의/ 한국근현대사학회 엮음
단체저자명 한국근현대사학회
발행사항파주: 한울, 2013
형태사항470 p.: 삽화, 표; 23 cm
총서명한울아카데미;1528
ISBN 9788946055285
일반주기 색인수록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222710 951.6 한1758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196090 951.6 한1758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3 1196089 951.6 한1758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4 1222711 951.6 한1758 2관6층 일반도서 대출중 2019-10-18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대한민국의 근현대사는 외세의 침략과 그에 맞선 항쟁, 일제의 강점과 독립운동, 해방과 분단, 그 이후 독재와 민주화운동까지 평탄하지 않은 길을 걸어왔다. 긴 고난과 짧은 성취가 연속되었지만, 결국 산업화와 민주화를 이루며 통일을 향해 나가고 있다.
이 책은 한국근현대사학회에서 기존에 펴낸 <한국근대사강의>와 <한국독립운동사강의> 두 권의 개설서를 한데 묶는 데 그치지 않고, 근대사뿐만 아니라 현대사까지 보강해 새로운 내용으로 다시 썼다. 한국근현대사를 수강하는 학생은 물론이고 역사에 관심이 있는 일반 독자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특정한 관점에 치우치지 않고 있는 그대로의 ‘사실로서의 역사’를 설명해준다.
이 책을 통해 현재의 대한민국을 규정짓고 있는 과거는 어땠는지 살펴보며 그 속에서 지금의 문제를 해결할 교훈을 찾고, 고난 속에서도 역동적으로 한국근현대사를 일궈온 역사인물들을 떠올리면서 삶과 역사의 주체로 자신을 바르게 정립하는 계기를 마련해보면 좋을 것이다.

제1부 ‘근대국가의 수립, 변혁과 저항’(개항 전후~1910년), 제2부 ‘일제 병탄과 항일투쟁 그리고 민중의 삶’(1910~1945년), 제3부 ‘격동의 분단시대...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대한민국의 근현대사는 외세의 침략과 그에 맞선 항쟁, 일제의 강점과 독립운동, 해방과 분단, 그 이후 독재와 민주화운동까지 평탄하지 않은 길을 걸어왔다. 긴 고난과 짧은 성취가 연속되었지만, 결국 산업화와 민주화를 이루며 통일을 향해 나가고 있다.
이 책은 한국근현대사학회에서 기존에 펴낸 <한국근대사강의>와 <한국독립운동사강의> 두 권의 개설서를 한데 묶는 데 그치지 않고, 근대사뿐만 아니라 현대사까지 보강해 새로운 내용으로 다시 썼다. 한국근현대사를 수강하는 학생은 물론이고 역사에 관심이 있는 일반 독자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특정한 관점에 치우치지 않고 있는 그대로의 ‘사실로서의 역사’를 설명해준다.
이 책을 통해 현재의 대한민국을 규정짓고 있는 과거는 어땠는지 살펴보며 그 속에서 지금의 문제를 해결할 교훈을 찾고, 고난 속에서도 역동적으로 한국근현대사를 일궈온 역사인물들을 떠올리면서 삶과 역사의 주체로 자신을 바르게 정립하는 계기를 마련해보면 좋을 것이다.

제1부 ‘근대국가의 수립, 변혁과 저항’(개항 전후~1910년), 제2부 ‘일제 병탄과 항일투쟁 그리고 민중의 삶’(1910~1945년), 제3부 ‘격동의 분단시대, 통일을 향해 나아가다’(1945년 이후)로 구성한 이 책은 각 시기별 주요 이슈를 골라 집필했다. 전체적인 구도는 한국근현대사를 흘러온 시간에 따라 서술한 통사체제이지만, 각 시대의 정치, 경제, 문화와 관련된 주제를 다루어 분류사 체제도 갖추었다고 할 수 있다. 통사적인 맥락과 구체적인 역사적 사실이 자연스럽게 교직됨으로써 한국근현대사를 이해하는 데 더욱 도움이 될 것이다.

[주요내용]
★ 한국근현대사에서 우리가 한번은 생각해보아야 할 이야깃거리들
● 외국자본의 침투에 대해 조선의 경제주체들은 각각 어떻게 대응했을까? (55쪽)
● 척사운동을 오늘날의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반대운동과 비교하여 토론해보자. (82쪽)
● ≪독립신문≫이 한국사에서 오늘날까지 길이 남긴 가장 중요한 업적은? (116쪽)
● 일본의 이민족 통치 방식의 특징은 무엇인지 다른 제국주의 국가의 지배 방식과 비교해보자. (187쪽)
● 일본에 협력한 기업가나 지주들은 어떤 경제인식을 가지고 있었을까? (208쪽)
● 신간회에 참여한 각 세력의 입장에서 서로의 노선을 비판한다면 어떤 논쟁이 벌어질까? (235쪽)
● 국제정세와 민족운동의 관계에 대해 논의해보자. (252쪽)
● 노동운동 및 농민운동과 사회주의운동의 관계에 대해 논의해보자. (268쪽)
● 근대성이 갖는 두 얼굴에 비추어볼 때 한국의 식민지 근대성은 어떻게 평가할 수 있을까? (285쪽)
● 자주적인 통일국가의 수립이 좌절되고 분단체제가 형성된 원인은 무엇이며, 통일정부를 수립할 수 있었다면 그 방안은 무엇이었을까? (334쪽)
● 1987년 ‘6월 항쟁’까지의 민주화운동과 지금 민주화운동의 특성을 비교하고 그 차이가 무엇이며 왜 생겼는지 생각해보자. (359쪽)
● 미국이 원조와 차관을 담보로 한국경제에 개입한 양태와 그러한 미국의 경제 개입이 한국 정부의 정책변화에 미친 영향에 대해 생각해보자. (388쪽)
● 현재 자신이 누리는 의식주생활 중 역사에 기록될만한 것은 무엇인지 생각해보자. (404쪽)
● 1993년과 2001년 두 차례의 북핵위기에서 남북한과 미국은 어떻게 대응했는지 정리하고, 향후 동북아 지역질서가 어떻게 재편되어야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할 수 있을지 고민해보자. (424쪽)
● 6·15공동선언이 동북아 정세에 영향을 미쳤다면 어떤 점에서 그러할까? (447쪽)

[글쓴이(수록 순)]
김상기 충남대학교 교수
윤소영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연구위원
이헌주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사
권오영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
한철호 동국대학교 교수
박맹수 원광대학교 교수
이민원 동아역사연구소 소장
최기영 서강대학교 교수
홍영기 순천대학교 교수
이계형 국민대학교 한국학연구소 연구원
김희곤 안동대학교 교수
신주백 연세대학교 HK연구교수
이경란 연세대학교 HK연구교수
이현주 국가보훈처 연구관
김광재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사
박종린 한남대학교 교수
장규식 중앙대학교 교수
이준식 연세대학교 연구교수
박찬승 한양대학교 교수
허종 충남대학교 교수
허은 고려대학교 교수
김점숙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관
박윤재 경희대학교 교수
김광운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관
김지형 서원대학교 교수
장석흥 국민대학교 교수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