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예술은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가

Dissanayake, Ellen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예술은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가/ 엘렌 디사나야케 지음 ; 김성동 옮김
개인저자Dissanayake, Ellen
김성동, 역
발행사항고양: 연암서가, 2016
형태사항364 p.: 삽화; 23 cm
원서명What is art for?
ISBN9788994054827
0295966122 (hbk.)
일반주기 본서는 "What is art for? c1988."의 번역서임
서지주기참고문헌(p. 340-357)과 색인수록
일반주제명Art --Psychology
Art appreciation
Behavior evolution
Human behavior
Anthropology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269541 701.15 D613w K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저자는 보통 덜 실천적인 사람들은 쉬이 지나치고 마는 하나의 어려운 주제를 공략하고 있으며 거의 잊기 힘든 현실적이고 도발적인 논의에 성공하고 있다.”―라이오넬 타이거[럿거스 대학]

“이 책은 매우 흥미롭고 신선하며 대단히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저자는 우아하고 아취 있는 탁월한 학문적 자세로 결정적으로 중요한 문제들을 새로운 시각에서 조명하고 있다.”
―제롬 브루너[러셀 세이지 재단]

예술은 왜 인간의 생존과 사회적 삶에 필연적 요소인가
예술을 추구하는 고유한 인간행동의 진화론적 의미는 무엇인가


모든 개개의 인간사회는 ‘예술’이라고 불릴 수 있는 어떤 행동양태를 보이며, 예술은 대부분의 사회에서 사회적 삶을 이루는 필수적인 역할을 한다. 아주 넓은 의미에서 보편적 인간의 재능으로 예술을 이해하기 원하는 사람들은 근대 서구의 엘리트주의적 관념 곧 다른 문화들을 무시하고 4백만 년에 걸친 인간 종(種)의 진화사를 간과하는 사고를 넘어설 필요가 있다.
「예술은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가」는 인간 삶의 필연적 요소인 예술의 진화론적 의미에 대하여 새롭고도 유례가 없는 이론을 ...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저자는 보통 덜 실천적인 사람들은 쉬이 지나치고 마는 하나의 어려운 주제를 공략하고 있으며 거의 잊기 힘든 현실적이고 도발적인 논의에 성공하고 있다.”―라이오넬 타이거[럿거스 대학]

“이 책은 매우 흥미롭고 신선하며 대단히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저자는 우아하고 아취 있는 탁월한 학문적 자세로 결정적으로 중요한 문제들을 새로운 시각에서 조명하고 있다.”
―제롬 브루너[러셀 세이지 재단]

예술은 왜 인간의 생존과 사회적 삶에 필연적 요소인가
예술을 추구하는 고유한 인간행동의 진화론적 의미는 무엇인가


모든 개개의 인간사회는 ‘예술’이라고 불릴 수 있는 어떤 행동양태를 보이며, 예술은 대부분의 사회에서 사회적 삶을 이루는 필수적인 역할을 한다. 아주 넓은 의미에서 보편적 인간의 재능으로 예술을 이해하기 원하는 사람들은 근대 서구의 엘리트주의적 관념 곧 다른 문화들을 무시하고 4백만 년에 걸친 인간 종(種)의 진화사를 간과하는 사고를 넘어설 필요가 있다.
「예술은 무엇을 위해 존재하는가」는 인간 삶의 필연적 요소인 예술의 진화론적 의미에 대하여 새롭고도 유례가 없는 이론을 폭넓게 제시하고 있다. 시각예술뿐만 아니라 음악, 시적 언어, 무용, 공연예술을 망라하여 처음으로 행동학적 관점에서 예술을 다루고 있다. 예술을 생명행동적으로 파악하고 인간실존의 생물학적 필연성으로 규정하며 인간 종의 근본적인 특징으로 제시하고 있다.
도전적이고 획기적인 이 책에서 저자 엘렌 디사나야케는 무언가를 “특별하게 만드는” 인간행동으로서 ‘놀이’, ‘전례’와 나란히 ‘예술’을 검토하고 “특별하게 만들기”가 언어형성이나 도구제작과 같은 인간 종의 고유한 유전적 경향이라고 제시하고 있다. 예술이 사회적으로 중요한 활동들을 기억 가능하게 하면서 즐겁게 만드는 수단으로 진화하였으며 그러므로 인간생존에 필수적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저자는 인간행동학, 진화생물학, 예술심리학과 예술철학, 형질인류학과 문화인류학, 원시예술과 선사예술, 서구문화사, 어린이 예술 등 학문적 경계들을 넘어서서 다양한 영역들을 통합하는 창의력이 돋보이는 접근을 보이고 있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