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영국사

Maurois, André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영국사/ 앙드레 모루아 지음 ; 신용석 해제·옮김
개인저자Maurois, André, 1885-1967
신용석= 愼鏞碩, 역
발행사항파주: 김영사, 2013
형태사항767 p.; 21 cm
원서명Histoire d'Angleterre
ISBN9788934963356
9788934950639 (세트)
일반주기 본서는 "Histoire d'Angleterre. 1978."의 번역서임
주제명(지명)Great Britain --History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273422 942 M457h K/2013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276831 942 M457h K/2013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3 1275701 942 M457h K/2013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영국의 기원에서 백년전쟁, 의회 민주주의의 성립과 산업혁명까지!
영국사의 정치, 문화, 사회상을 생동감 넘치는 문체로 그려낸 20세기 역사서의 고전!


20세기 프랑스를 대표하는 작가이자 평론가, 역사가인 앙드레 모루아가 영국사의 정치, 문화, 사회상을 객관적인 시각과 생동감 넘치는 문체로 그려낸 20세기 역사서의 고전으로 평가받는 작품이다. 1차 세계대전 중 연합국사령부의 연락장교로 영국에 파견되었던 모루아는 영국 각계각층의 인사들과 접촉하면서 이들의 인간성과 지식, 전통이 프랑스와 확연히 다르다는 사실을 느끼고 프랑스인의 영국에 대한 시각을 바로잡아주기 위해 10여 년의 자료 수집 과정을 거쳐 이 책을 집필했다.
한때 영국은 흔히 '해가 지지 않는 나라'라는 표현으로 대변되었다. 뿐만 아니라 문화적으로는 '인도와도 바꿀 수 없는' 셰익스피어를 배출했고, 근대과학의 아버지 뉴턴을 낳았으며, 다른 나라에서 많은 피를 흘리면서도 이룩하지 못한 의회민주주의를 평화적으로 성립했다. 모루아는 섬세한 문학적 필치와 날카로운 시대적 통찰로 영국이 어떻게 유럽은 물론이고 전 세계의 패권을 쥔 국가로 부상하게 되었는지를 흥미진...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영국의 기원에서 백년전쟁, 의회 민주주의의 성립과 산업혁명까지!
영국사의 정치, 문화, 사회상을 생동감 넘치는 문체로 그려낸 20세기 역사서의 고전!


20세기 프랑스를 대표하는 작가이자 평론가, 역사가인 앙드레 모루아가 영국사의 정치, 문화, 사회상을 객관적인 시각과 생동감 넘치는 문체로 그려낸 20세기 역사서의 고전으로 평가받는 작품이다. 1차 세계대전 중 연합국사령부의 연락장교로 영국에 파견되었던 모루아는 영국 각계각층의 인사들과 접촉하면서 이들의 인간성과 지식, 전통이 프랑스와 확연히 다르다는 사실을 느끼고 프랑스인의 영국에 대한 시각을 바로잡아주기 위해 10여 년의 자료 수집 과정을 거쳐 이 책을 집필했다.
한때 영국은 흔히 '해가 지지 않는 나라'라는 표현으로 대변되었다. 뿐만 아니라 문화적으로는 '인도와도 바꿀 수 없는' 셰익스피어를 배출했고, 근대과학의 아버지 뉴턴을 낳았으며, 다른 나라에서 많은 피를 흘리면서도 이룩하지 못한 의회민주주의를 평화적으로 성립했다. 모루아는 섬세한 문학적 필치와 날카로운 시대적 통찰로 영국이 어떻게 유럽은 물론이고 전 세계의 패권을 쥔 국가로 부상하게 되었는지를 흥미진진하게 그려낸다. 또한 해박한 인문학적 지식과 인간 중심의 역사의식으로 지배계급 중심의 역사가 아닌 모든 계층의 삶을 아우르는 서술로서 역사 기술의 백미를 보여주고 있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