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예술) 개념어 사전

중천 우개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예술) 개념어 사전 / 나카가와 유스케 지음 ; 이동인 옮김
개인저자중천 우개= 中川 右介, 1960-
이동인, 역
발행사항고양 : 마리서사, 2019
형태사항231 p. : 삽화 ; 21 cm
총서명마리서사 지혜의 숲 ;1
원서명超訳「芸術用語」事典 :すっきりわかる!
ISBN9791189921101
일반주기 색인수록
본서는 "超訳「芸術用語」事典 : すっきりわかる!. 2014."의 번역서임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0322 700.14 중813ㅊ K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예술에서 문학으로, 철학으로
인문학 지식의 외연 확장!


이런 책을 찾고 있었다! 막연하게만 파악했던 단어의 뜻이 명확해진다!_아마존 재팬 독자 日?反省
감동의 초역!_아마존 재팬 독자 クロ?ニン
처음부터 끝까지 즐겁게 읽을 수 있는 책!_아마존 재팬 독자 あ

느낌으로만 알고 있던 예술 문화 용어를
명확하게 설명할 수 있게 된다면?
사전은 우아한 현대 지성인의 필독서이다!


예술은 난해하다. 대중에게 이해받지 못함으로써 예술이 완성된다는 일부 예술가들의 착각도 일리가 있다. 역사 속에서 언제나 그래 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다. 하지만 예술을 이해하는 대중은 달라졌다. 보다 적극적으로 작품을 해석하고, 물음표를 던진다. 이 책은 그 단계로 나아가기 위한 초석이다. 나카가와 유스케가 편집자로, 작가로 활동하며 얻은 예술 분야의 기초 지식을 《예술 개념어 사전》 속에 키워드로 알기 쉽게 정리했다.

《예술 개념어 사전》으로 이루어내는
예술의 상식화!


영어 단어를 외우는 방법 중 하나로 ‘연상법’이라는 것이 ...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예술에서 문학으로, 철학으로
인문학 지식의 외연 확장!


이런 책을 찾고 있었다! 막연하게만 파악했던 단어의 뜻이 명확해진다!_아마존 재팬 독자 日?反省
감동의 초역!_아마존 재팬 독자 クロ?ニン
처음부터 끝까지 즐겁게 읽을 수 있는 책!_아마존 재팬 독자 あ

느낌으로만 알고 있던 예술 문화 용어를
명확하게 설명할 수 있게 된다면?
사전은 우아한 현대 지성인의 필독서이다!


예술은 난해하다. 대중에게 이해받지 못함으로써 예술이 완성된다는 일부 예술가들의 착각도 일리가 있다. 역사 속에서 언제나 그래 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다. 하지만 예술을 이해하는 대중은 달라졌다. 보다 적극적으로 작품을 해석하고, 물음표를 던진다. 이 책은 그 단계로 나아가기 위한 초석이다. 나카가와 유스케가 편집자로, 작가로 활동하며 얻은 예술 분야의 기초 지식을 《예술 개념어 사전》 속에 키워드로 알기 쉽게 정리했다.

《예술 개념어 사전》으로 이루어내는
예술의 상식화!


영어 단어를 외우는 방법 중 하나로 ‘연상법’이라는 것이 있다. 이미지를 단어와 연결하여 보다 효율적으로 암기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방법이다. 이 방법의 장점은 무턱대고 외우는 것보다 쉽게 영어 단어를 기억할 수 있게 해주며, 무엇보다 영어 공부에 ‘재미’를 줄 수 있다. 어떤 일을 할 때 재미가 없으면 지속하기 힘들었던 경험이 누구에게나 있을 것이다.
《예술 개념어 사전》의 가치도 재미에서 나온다. 다른 예술 기본서나 인문학책들은 딱딱하기 그지없다. 알아두면 좋다는 것을 알아도, 선뜻 손이 가지 않는다. 하지만 이러한 이유로 예술을 멀리하기엔 예술은 우리에게 할 말이 너무나도 많다. 재미가 더 해진 예술과의 대화는 어떨까. ‘신고전주의’는 18세기 후반에서 19세기 초에 걸쳐, 건축, 조각, 회화, 공예의 각 장르에 걸쳐 서구 전체를 풍미한 예술양식이다(한국사전연구사 미술대사전 출처). 저자는 이러한 사전적 정의에 자신만의 초역을 더했다. 그리하여 《예술 개념어 사전》는 ‘신고전주의’를 ”진지하고 성실하고 지루한……”이라고 정의한다. 고전주의에 대해 알지 못해도, 18세기 후반 유럽의 문화를 알지 못해도 ‘신고전주의’가 무엇인지 단번에 느껴지는 표현이다. 우리는 이제 예술과 밤이 새도록 즐거운 대화를 이어나갈 수 있게 된다.

미술, 연극, 영화, 음악, 현대 아트 장르까지
작고 가벼운 손 안의 도슨트와 함께
어렴풋한 예술의 안개가 걷힌다!


《예술 개념어 사전》는 총 5개의 장으로 분류되어 있다. 1장인 ‘미술관에서 만날까?’에서는 고딕, 르네상스, 바로크, 로코코 등을 포함하여 미술 분야에서 꼭 알아야 할 용어 23가지를 소개한다. 2장 ‘클래식, 괜찮지?’에서는 익숙하게 들어왔지만 무어라 설명할 수 없었던 소나타 형식, 레퀴엠, 랩소디 등의 클래식 음악 용어가, 3장 ‘수요일엔 영화, 금요일엔 연극!’에서는 뉴아메리칸시네마, 스핀 오프 등의 영화.연극 용어가 명쾌한 해설과 함께 수록되어 있다. ‘음악업계 사람들 좀 만나 볼까?’라는 제목의 4장은 클래식 음악 용어 외에 아카펠라, 앙상블, 어레인지 등의 음악 용어를 다룬다. 현대 아트 용어를 설명하는 마지막 5장 ‘이건 무슨 뜻? 알쏭달쏭 현대 아트 용어’까지 독파하고 나면 이 작은 책이 전하는 진한 교양의 풍요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