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불교계 독립운동의 지도자) 백용성

한동민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불교계 독립운동의 지도자) 백용성 / 한동민 지음
개인저자한동민, 1963-
발행사항서울 : 역사공간, 2018
형태사항182 p. : 삽화 ; 21 cm
총서명한국의 독립운동가들 ;095
ISBN9791157071845
일반주기 기획: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서지주기참고문헌(p. 164-173)과 색인수록
주제명(개인명)백용성=白龍城, 1864-1940 SLSH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3089 951.61092 한17 v.95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근대 한국 불교사의 높은 산 같은 존재,
진정한 시대의 스승 용성을 만나다


근대 한국 불교사에서 한용운이 넓고 깊은 바다 같은 존재라면, 그와 더불어 높은 산을 만날 수 있는데 그가 백용성이다. 19~20세기 세계사적 격변기에 한국은 서세동점의 격랑 속에서 표류했다. 열강에 의한 개항과 청일전쟁과 러일전쟁 그리고 일제에 의해 나라를 빼앗기는 우리 역사상 가장 참담한 시대에 백용성이 보여준 다양한 활동은 그나마 한국 불교계를 볼품 있게 만들었다.

근대 한국 선(禪)의 중흥조로 불리는 경허(鏡虛)의 제자 가운데 ‘만공(滿空)의 불사(佛事), 용성(龍城)의 역경(譯經), 혜월(慧月)의 개간(開墾)’을 일컬어 당대의 3대 걸승(傑僧)이라고 칭송하곤 한다. 이들의 업적은 대부분 수행자의 본분사(本分事)라고 폄하할 수도 있지만 일제강점기라는 암울한 시대 상황과 오랜 세월 동안 탄압으로 겨우 명맥을 유지하고 있었던 당시 불교계의 상황에서는 가히 혁명적 업적이었다. 쇠락하고 변질된 한국불교의 위상을 회복하고 그 가치를 재인식하는 계기를 만들었기 때문이다. 특히 백용성의 역경사업은 불교의 대중화에 큰 기여를 한 것으로 평가...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근대 한국 불교사의 높은 산 같은 존재,
진정한 시대의 스승 용성을 만나다


근대 한국 불교사에서 한용운이 넓고 깊은 바다 같은 존재라면, 그와 더불어 높은 산을 만날 수 있는데 그가 백용성이다. 19~20세기 세계사적 격변기에 한국은 서세동점의 격랑 속에서 표류했다. 열강에 의한 개항과 청일전쟁과 러일전쟁 그리고 일제에 의해 나라를 빼앗기는 우리 역사상 가장 참담한 시대에 백용성이 보여준 다양한 활동은 그나마 한국 불교계를 볼품 있게 만들었다.

근대 한국 선(禪)의 중흥조로 불리는 경허(鏡虛)의 제자 가운데 ‘만공(滿空)의 불사(佛事), 용성(龍城)의 역경(譯經), 혜월(慧月)의 개간(開墾)’을 일컬어 당대의 3대 걸승(傑僧)이라고 칭송하곤 한다. 이들의 업적은 대부분 수행자의 본분사(本分事)라고 폄하할 수도 있지만 일제강점기라는 암울한 시대 상황과 오랜 세월 동안 탄압으로 겨우 명맥을 유지하고 있었던 당시 불교계의 상황에서는 가히 혁명적 업적이었다. 쇠락하고 변질된 한국불교의 위상을 회복하고 그 가치를 재인식하는 계기를 만들었기 때문이다. 특히 백용성의 역경사업은 불교의 대중화에 큰 기여를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국불교계의 거인 백용성은 뼈를 깎는 노력과 고통을 감내하면서도 그의 역할을 수행했다. 지금에야 그의 활동을 근대 한국불교사의 자랑스러운 업적의 한 장으로 기억하고 있지만, 당대 그의 고단하고 힘겨운 행보는 눈물겨웠다. 그는 선수행에 전념했던 선사요, 계율에 철저했던 율사였고, 3·1운동을 주도했던 독립운동가였다. 또한 불교경전을 한글로 번역한 역경가이자 번역가였으며, 대각(大覺)운동을 벌인 불교 개혁 사상가이기도 했다. 그는 일제의 침탈로 조국을 상실했던 시기의 승려로, 시대를 아파하는 지식인으로, 불교사상가로서 자신의 역할을 다했다. 그의 수행과 사회적 활동은 외부적 요건으로 격발·추동되기도 했지만 그 핵심 내용은 스스로의 냉철한 의식과 불교사상에서 분출된 것이었다.

조선 말기에 태어나 일제강점기를 살다 간 백용성은 위로 진리를 구하고, 아래로 중생을 제도한다는 대승불교 이념을 가장 올곧게 실천한 선각자였다. 또한 진정한 수행자로서 민족을 위한 독립운동가의 길도 마다하지 않았다. 격동의 시대를 산 깨달은 자의 자기실현을 우리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