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조제프 푸셰 : 어느 정치적 인간의 초상

Zweig, Stefan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조제프 푸셰 : 어느 정치적 인간의 초상 / 슈테판 츠바이크 지음 ; 정상원 옮김
개인저자Zweig, Stefan, 1881-1942
정상원, 역
발행사항서울 : 이화북스, 2019
형태사항384 p. : 삽화 ; 22 cm
총서명누구나 인간 시리즈 ;2
원서명Joseph Fouche :bildnis eines politischen Menschen
ISBN9791196558161
일반주기 색인수록
프랑스 혁명사와 조제프 푸셰 연보: p. 362-367
주제명(개인명)Fouché, Joseph,duc d'Otrante, 1759-1820
주제명(지명)France --History --Louis XVIII, 1814-1824
일반주제명Police chiefs --France --Biography
France --Politics and government --1789-1815
언어한국어

이 책의 다른 판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다른 판 보기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2840 920 F763Z K/2019a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우리는 푸셰다

“권력으로 사람을 다루는 능력을 놓고 보면 푸셰가 나폴레옹보다 한 수 위였다.” _발자크

힘겨루기를 하는 정치권에서 순수하게 어떤 이념을 신봉하는 걸출한 인물이 주요 결정을 내리는 경우는 극히 드물다. 현실 세계에서는 배후의 인물들이 주요 결정을 내린다. 나폴레옹은 100년도 더 전에 정치는 ‘현대의 새로운 숙명’이라고 말했다. 그것이 사실이라면 우리는 스스로를 방어하기 위하여 정치권력 뒤에 숨은 사람들을 알고 그들의 권력에 어떤 위험한 비밀이 숨어 있는지를 알아야 할 것이다. 이 책은 세계 전환기의 한복판에서 모든 정파를 이끌었고 모든 정파가 와해된 뒤에도 유일하게 살아남았으며 나폴레옹과 로베스피에르 같은 거물과 벌인 심리전에서 승리한 근대 최고의 마키아벨리스트 조제프 푸셰의 삶을 이야기한다. “믿고 읽는” 저자 슈테판 츠바이크는 “배신자, 모사꾼, 파충류, 변절자”로 불리며 프랑스 혁명을 배후 조종한 조제프 푸셰를 소환해 마치 우리 속에서 살아 숨 쉬는 한 인간으로 생동감 있게 묘사한다.

나폴레옹도 두려워한 근대 최고의 마키아벨리스트 조제프 푸셰의 삶
조제프 ...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우리는 푸셰다

“권력으로 사람을 다루는 능력을 놓고 보면 푸셰가 나폴레옹보다 한 수 위였다.” _발자크

힘겨루기를 하는 정치권에서 순수하게 어떤 이념을 신봉하는 걸출한 인물이 주요 결정을 내리는 경우는 극히 드물다. 현실 세계에서는 배후의 인물들이 주요 결정을 내린다. 나폴레옹은 100년도 더 전에 정치는 ‘현대의 새로운 숙명’이라고 말했다. 그것이 사실이라면 우리는 스스로를 방어하기 위하여 정치권력 뒤에 숨은 사람들을 알고 그들의 권력에 어떤 위험한 비밀이 숨어 있는지를 알아야 할 것이다. 이 책은 세계 전환기의 한복판에서 모든 정파를 이끌었고 모든 정파가 와해된 뒤에도 유일하게 살아남았으며 나폴레옹과 로베스피에르 같은 거물과 벌인 심리전에서 승리한 근대 최고의 마키아벨리스트 조제프 푸셰의 삶을 이야기한다. “믿고 읽는” 저자 슈테판 츠바이크는 “배신자, 모사꾼, 파충류, 변절자”로 불리며 프랑스 혁명을 배후 조종한 조제프 푸셰를 소환해 마치 우리 속에서 살아 숨 쉬는 한 인간으로 생동감 있게 묘사한다.

나폴레옹도 두려워한 근대 최고의 마키아벨리스트 조제프 푸셰의 삶
조제프 푸셰는 프랑스 혁명, 국민공회, 자코뱅 독재, 나폴레옹의 출현과 유럽의 전쟁, 나폴레옹의 몰락과 왕정복고가 연이어 휘몰아치는 세계 전환기를 살았다. 거의 모든 정파를 이끌었고 모든 정파가 와해된 뒤에도 유일하게 살아남았으며 나폴레옹과 로베스피에르 같은 거물들과 벌인 심리전에서 승리한 인생행로는 그 자체가 한 편의 드라마이며 근대 정치의 인상적인 한 단면을 보여준다.

우리는 왜 이 기회주의자의 삶을 알아야 하는가
수도원의 교사였다가 교회를 유린했고, 세계 최초로 공산주의 선언을 했다가 백만장자가 되었으며 상인의 아들로 태어났지만 귀족이 된 기회주의자 조제프 푸셰는 항상 승자 편에 서며 권력을 탐했다. 독자는 푸셰의 팔색조 같은 삶을 보며 친일에서 친미로 옮겨 다니며 살아남은 보수 우파를, 혹은 사회 개혁을 외치면서도 특권을 향유하는 강남 좌파를 떠올릴 수 있을 것이다. 독자의 정치적 성향에 따라 판이한 연상이 가능할 만큼 푸셰는 화려한 변절의 이력을 자랑한다. 역으로 우리는 이러한 배반과 변절의 이력에서 품격 있는 정치를 위한 반면교사를 볼 수 있을 것이다.

프랑스 혁명사를 생동감 있게 체험할 수 있는 책
이 책은 프랑스 혁명에서 왕정복고로 이어지는 격동의 세계사와 그 속에서 역사를 움직인 주역들을 체험하게 한다. 로베스피에르, 당통, 마라, 생쥐스트, 바라스, 탈레랑 그리고 나폴레옹 등의 활약상을 추적하면 프랑스 혁명의 역사가 선연히 그려지고 살아 있는 역사로 각인된다.

“믿고 읽는” 슈테판 츠바이크의 역작
유럽의 대표 지성 츠바이크는 역사에 대한 깊은 통찰과 인물에 대한 심도 있는 연구로 인간의 내면을 깊이 탐색하는 주옥 같은 전기를 남겼다. 오랜 시간이 흘렀음에도 여전히 전 세계에서 수많은 독자의 사랑을 받고 있는 그의 필력은 이 책에서도 진가를 발휘한다. 작가의 상상력이 빛을 발하면서 푸셰는 악마가 아닌 우리 주변에서 접할 수 있는 생생한 인물로 되살아난다.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