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또 다른 지능, 다음 50년의 행복

장병탁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또 다른 지능, 다음 50년의 행복 / 장병탁 [외] 지음
개인저자장병탁, 1963-
단체저자명포스텍.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
발행사항파주 : 아시아, 2019
형태사항241 p. : 표 ; 23 cm
총서명박태준미래전략연구총서 ;12
ISBN9791156624226
9791156621195 (세트)
일반주기 공저자: 권호정, 이인아, 권영선
기획: 포스텍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
서지주기참고문헌수록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7587 303.483 또221 2관3층 일반도서 정리중 예약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인공지능(AI)은 친구인가 적수인가? 앞으로 인공지능과 어떻게 함께 살아갈 것인가?
각 분야 전문가들이 들려주는 인공지능의 현재와 미래


박태준미래전략연구총서 12권. 오늘날 중요한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인공지능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전망을 각 분야 전문가들이 알기 쉽게 들려준다. 다른 사람들보다 앞서 각자의 분야에서 인공지능과 관련된 연구를 해온 네 명의 전문가,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장병탁 교수, 연세대학교 생명공학과 권호정 교수, 서울대 뇌인지과학과 이인아 교수, 카이스트 기술경영학부 권영선 교수의 견해를 확인할 수 있다.

인공지능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도가 기대되는 만큼 그에 따른 부작용에 대한 우려도 크다. 현재의 기술이 더욱 발전해 사람과 같은 수준의 ‘또 다른 지능’으로 우리에게 다가오면, 인공지능은 우리의 생활환경과 삶의 방식을 바꾸는 것에 그치지 않을지도 모른다. 이러한 변화를 맞이하여 우리는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이 책의 저자들은 어떻게 준비하느냐에 따라서 인공지능을 통해 행복한 미래를 맞이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말한다.

심리상담도 법률상담도 인공지능이 해 주는 세상?...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인공지능(AI)은 친구인가 적수인가? 앞으로 인공지능과 어떻게 함께 살아갈 것인가?
각 분야 전문가들이 들려주는 인공지능의 현재와 미래


박태준미래전략연구총서 12권. 오늘날 중요한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인공지능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전망을 각 분야 전문가들이 알기 쉽게 들려준다. 다른 사람들보다 앞서 각자의 분야에서 인공지능과 관련된 연구를 해온 네 명의 전문가,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장병탁 교수, 연세대학교 생명공학과 권호정 교수, 서울대 뇌인지과학과 이인아 교수, 카이스트 기술경영학부 권영선 교수의 견해를 확인할 수 있다.

인공지능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도가 기대되는 만큼 그에 따른 부작용에 대한 우려도 크다. 현재의 기술이 더욱 발전해 사람과 같은 수준의 ‘또 다른 지능’으로 우리에게 다가오면, 인공지능은 우리의 생활환경과 삶의 방식을 바꾸는 것에 그치지 않을지도 모른다. 이러한 변화를 맞이하여 우리는 어떻게 준비해야 할까. 이 책의 저자들은 어떻게 준비하느냐에 따라서 인공지능을 통해 행복한 미래를 맞이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말한다.

심리상담도 법률상담도 인공지능이 해 주는 세상?
스스로 학습하고 성장하는 ‘또 다른 지능’ 새로운 인공지능의 시대


사람이 인공지능에게 명령을 내리는 시대를 지나 인공지능이 스스로 학습하고 성장하는 시대가 되면 어떤 일들이 벌어질까? 인간만 할 수 있다고 여겼던 분야들도 인공지능에 의해 정복되고 있다. 아직까지는 가상의 디지털 공간에서의 이야기지만 점차 물리적인 세계로도 확장되는 추세다. 인공지능이 사물 인터넷으로 연결되어 실세계를 지각하고 행동하는 확장된 인지 능력을 지닌 새로운 인공지능이 탄생하고 있는 것이다.

상상 속에서나, 영화 속에서나 가능했던 일들이 우리의 생활 속으로 들어오고 있다.
이러한 인공지능의 시대에 우리의 삶은 어떻게 변화할까?


2019년 8월 29일 제1회 법률 인공지능 컨퍼런스가 서울에서 개최되었고, 한편에서는 2명씩으로 구성된 12개 팀이 근로계약서를 검토하는 경진대회가 개최되었다. 변호사 1명과 인공지능으로 구성된 2팀, 일반인 1명과 인공지능으로 구성된 1팀, 변호사 2명으로 구성된 9개 팀, 총 12개 팀이 경쟁한 결과 인공지능과 변호사로 구성된 두 팀이 1, 2위를 차지했고 인공지능과 일반인으로 구성된 팀이 3등을 차지했다.

미국 서던 캘리포니아대학의 연구원들은 ‘엘리’라는 아바타에게 사람들이 감추고 있는 비밀을 털어 놓는지에 대해 실험했다. 그 결과 의사나 가족에게 상담하지 않던 사람들도 ‘엘리’에게는 자신의 비밀을 털어 놓는 경향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람들이 자신의 심리 증상을 기계에게 좀 더 솔직하게 털어 놓는다는 연구결과를 응용해, 미국의 스타트업 워봇사는 AI 심리상담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AI 심리상담 프로그램인 워봇이 전문적인 인간 상담사를 대신할 수는 없지만 심리상담 기회를 갖기 힘든 이들에게는 도움이 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

이세돌과 알파고의 바둑 대국을 기억하는 사람도 많을 것이다. 인공지능 알파고는 이세돌과 가진 5번의 대국 중 4번을 승리했다. 인공지능은 점점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인간의 많은 역할을 대체하기도 한다. 암기하는 능력에 있어서는 누구도 인공지능을 따라잡을 수가 없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무언가를 외우는 일은 스마트폰에게 기대고 있다. 그로 인해 인간의 뇌기능이 점점 퇴화해버리는 건 아닐까?

인공지능과 함께하는 미래를 상상할 때 떠오르게 되는 여러 질문들에 대한 답을 전문가들에게 들어본다.

우리 곁에 다가온 인공지능의 시대를 맞이하고 준비하는 법
컴퓨터공학·생명공학·뇌인지과학·기술경영학 분야의 인공지능


서울대 컴퓨터공학부 장병탁 교수는 「또 다른 지능, 인공지능이 가져올 미래의 변화」라는 글을 통해 ‘또 다른 지능’의 시대가 가져올 미래 세상의 모습을 조망해 본다. 인공지능은 우리의 삶, 일, 여가의 모든 영역을 다루기 때문에 인류 진화의 방향을 바꿀 만큼 큰 변화를 야기할 것이라 전망한다.

연세대 생명공학부 권호정 교수의 글 「또 다른 지능과 바이오」에서는 생명과학의 발전이 인공지능 및 IT기술의 협업과 더불어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는지를 살펴본다. 바이오에서 인공지능을 잘 활용하여 보다 나은 생명지능과 인공지능의 공생관계를 구축하는 방안을 제시한다.

서울대학교 뇌인지과학과 이인아 교수는 「또 다른 뇌와 인지─AI 시대를 살아가는 인간 뇌인지의 변화」에서 어떻게 하면 인공지능과 함께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을지에 대해 뇌인지과학적 관점에서 따져본다. 인공지능뿐 아니라 뇌인지과학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도 접할 수 있어 흥미롭다.

카이스트 기술경영학부 권영선 교수는 「또 다른 지능과 상생하는 다음 50년─우리는 누구고, 어느 곳에 있고, 다음 50년의 행복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하나?」에서 인공지능과 함께 살게 될 미래 세대를 위해 인공지능과 상생하는 다음 50년 동안 우리가 준비해야 할 것들, 꼭 짚고 가야 할 제도개선 등에 대해서 논의한다.

인공지능이 일상화된 사회는 어떤 모습으로 우리에게 다가올지, 인간의 뇌는 그에 어떤 방식으로 대응하게 될지에 대해서 정확하게 답을 내릴 수는 없다. 아주 많은 변수들이 존재하고 인간은 진화의 역사 속에서 유연한 적응 능력을 보여 주며 변화해 왔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책을 읽으며 오늘날 인공지능은 어디까지 와 있는지를 확인해 보며 인공지능의 미래를 예측해 보고 적절한 대안을 찾아보는 일은 가능하다.

이 책은 인공지능이 도래하는 미래사회를 그려볼 때 머릿속에 떠오르는 아주 단순한 질문에서부터 인간의 의미라는 철학적 질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질문들을 던지고 그에 대한 전문적이고 깊이 있는 대답으로 독자들을 안내할 것이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