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물리학의 재발견. 하, 소립자와 시간공간 / 개정[판]

고야 의랑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물리학의 재발견. 하, 소립자와 시간공간 / 다카노 요시로 지음 ; 한명수 옮김
개인저자고야 의랑= 高野 義郞, 1925-
한명수, 역
판사항개정[판]
발행사항서울 : 전파과학사, 2019
형태사항300 p. : 삽화, 표 ; 21 cm
원서명物理学の再発見.2,素粒子と時間空間
ISBN9788970449036
일반주기 본서는 "物理学の再発見. 2, 素粒子と時間空間."의 번역서임
분류기호530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서가에 없는 자료서가에 없는 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9504 508 강221 K/v.31/2019 2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우리가 몰랐던
새로운 물리학의 발견


물리학의 해설이나 물리학의 이해를 위한 책이 아닌, 물리학의 재발견을 위한 책이다. 상이한 두 공간 개념에 대응하여 이 책은 두 권으로 나뉜다. 상권에서는 물질과 공허한 공간의 물리학, 하권에서는 물질로 충만한 공간의 물리학을 다룬다.
상이한 두 공간 개념에 대응하여 이 책은 두 권으로 나뉜다. 상(上)권에서는 물질과 공허한 공간의 물리학, 하(下)권에서는 물질로 충만한 공간의 물리학을 다룬다. 상(上)권은 역학(力學)이고 열학(熱學)도 이것에 포함된다. 하(下)권은 장(場)의 이론에 해당하며 연속체의 역학, 광학, 전자기학, 상대성이론, 양자론을 다룬다.

물리학의 역사를 돌이켜보면 그 커다란 변혁은 늘 기초 개념에 대한 날카로운 반성을 통해서 나타났다. 소립자를 시간, 공간과의 관련 아래에서 파악하는 것이야말로 다가올 물리학의 과제일 것이다. 이런 입장에서 공간의 학문으로서 물리학을 전개한 것이 이 책이다. 물질보다 시간과 공간이, 소재보다 양식(樣式)이 이 책의 주제이다.
이 책은 무엇보다 독자 자신에 의한 물리학 재발견의 길잡이가 되어주며, 그것을 통하...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우리가 몰랐던
새로운 물리학의 발견


물리학의 해설이나 물리학의 이해를 위한 책이 아닌, 물리학의 재발견을 위한 책이다. 상이한 두 공간 개념에 대응하여 이 책은 두 권으로 나뉜다. 상권에서는 물질과 공허한 공간의 물리학, 하권에서는 물질로 충만한 공간의 물리학을 다룬다.
상이한 두 공간 개념에 대응하여 이 책은 두 권으로 나뉜다. 상(上)권에서는 물질과 공허한 공간의 물리학, 하(下)권에서는 물질로 충만한 공간의 물리학을 다룬다. 상(上)권은 역학(力學)이고 열학(熱學)도 이것에 포함된다. 하(下)권은 장(場)의 이론에 해당하며 연속체의 역학, 광학, 전자기학, 상대성이론, 양자론을 다룬다.

물리학의 역사를 돌이켜보면 그 커다란 변혁은 늘 기초 개념에 대한 날카로운 반성을 통해서 나타났다. 소립자를 시간, 공간과의 관련 아래에서 파악하는 것이야말로 다가올 물리학의 과제일 것이다. 이런 입장에서 공간의 학문으로서 물리학을 전개한 것이 이 책이다. 물질보다 시간과 공간이, 소재보다 양식(樣式)이 이 책의 주제이다.
이 책은 무엇보다 독자 자신에 의한 물리학 재발견의 길잡이가 되어주며, 그것을 통하여 사고나 상상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게 도와줄 것이다. 지적 세계와 미지영역으로의 모험을 떠나 보자.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