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삐딱하거나 멋지거나 : 통합교육반 친구들의 완벽한 순간들

Vidal, Séverine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삐딱하거나 멋지거나 : 통합교육반 친구들의 완벽한 순간들 / 세브린 비달, 마뉘 코스 지음 ; 김현아 옮김
개인저자Vidal, Séverine, 1969-
Causse, Manu, 1973-
김현아, 역
발행사항서울 : 한울림스페셜, 2019
형태사항238 p. ; 19 cm
총서명장애공감 1318 ;16
원서명Nos coeurs tordus
ISBN9788993143751
일반주기 본서는 "Nos coeurs tordus. c2017."의 번역서임
분류기호843.92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서가에 없는 자료서가에 없는 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60051 843.92 V649n K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어느 날 학교 운동장에 괴물 같은 아이들이 나타났다.
몸이 뒤틀린 남자아이, 휠체어를 탄 음울한 표정의 여자아이, 큰 눈에 한시도 가만있지 못하는 아이까지…. 도대체 우리 학교에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걸까?


한 중학교에 통합교육반이 신설되고, 곰지락운동 장애가 있는 블라드와 하체가 마비된 마틸드, 세염색체 증후군을 가진 딜랑이 전학을 오면서 생기는 에피소드들을 등장인물 각자의 시점에서 흥미롭게 풀어낸 작품이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서로를 이해하고, 우정을 쌓고, 반짝이는 추억을 만들어 가는 과정을 때론 유쾌하게, 때론 신랄하게, 때론 씁쓸하게 10대 특유의 감성으로 그려내고 있다.

서로 다른 눈으로 바라본 장애 이야기
이 소설에는 여러 인물들이 등장한다. 장애를 자신의 인생으로 받아들이는 블라드, 장애를 지랄 맞은 비극이라 생각하는 마틸드, 아프리카 이민자 출신이라는 꼬리표가 자신의 장애라 여기는 사이드, 장애인에 대한 편견은 없다고 말하면서 통합교육반을 환영하지 않는 교감 선생님, 그리고 손자의 장애를 절대 인정하지 않는 할아버지 등등. 이 책은 등장인물들이 어떤 시선으로 ...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어느 날 학교 운동장에 괴물 같은 아이들이 나타났다.
몸이 뒤틀린 남자아이, 휠체어를 탄 음울한 표정의 여자아이, 큰 눈에 한시도 가만있지 못하는 아이까지…. 도대체 우리 학교에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 걸까?


한 중학교에 통합교육반이 신설되고, 곰지락운동 장애가 있는 블라드와 하체가 마비된 마틸드, 세염색체 증후군을 가진 딜랑이 전학을 오면서 생기는 에피소드들을 등장인물 각자의 시점에서 흥미롭게 풀어낸 작품이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서로를 이해하고, 우정을 쌓고, 반짝이는 추억을 만들어 가는 과정을 때론 유쾌하게, 때론 신랄하게, 때론 씁쓸하게 10대 특유의 감성으로 그려내고 있다.

서로 다른 눈으로 바라본 장애 이야기
이 소설에는 여러 인물들이 등장한다. 장애를 자신의 인생으로 받아들이는 블라드, 장애를 지랄 맞은 비극이라 생각하는 마틸드, 아프리카 이민자 출신이라는 꼬리표가 자신의 장애라 여기는 사이드, 장애인에 대한 편견은 없다고 말하면서 통합교육반을 환영하지 않는 교감 선생님, 그리고 손자의 장애를 절대 인정하지 않는 할아버지 등등. 이 책은 등장인물들이 어떤 시선으로 장애와 장애인을 바라보고, 어떤 방식으로 이를 받아들이는지 몰입도 높게 풀어간다. 또한 속도감 있게 전개되는 스토리를 따라 등장인물들에게 어떤 생각의 변화가 일어나는지 지켜보는 일은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 흥미롭다.

10대 특유의 감성으로 전개되는 유쾌 발랄한 성장 스토리
삐걱대던 첫 만남에서 단짝이 되기까지, 장애라는 허들을 뛰어넘어 사랑을 쟁취하기까지, 친구들과 함께 영화인의 꿈을 이루기까지….
쉴 새 없이 일어나는 크고 작은 사건들에 10대 특유의 감성이 버무려져 이야기를 읽는 내내 유쾌한 웃음을 멈출 수 없게 만든다. 또한 현실적이면서도 10대만의 솔직하고 거칠 것 없는 표현은 장애라는 다소 무거운 소재를 자연스럽게 수면 위로 끌어올리는 것은 물론이고, 10대가 고민하는 장애 문제에 대해서도 가감 없이 보여 준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