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동네 걷기 동네 계획 : 걸어서 좋은 동네, 걷기가 좋은 동네

박소현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동네 걷기 동네 계획 : 걸어서 좋은 동네, 걷기가 좋은 동네 / 박소현, 최이명, 서한림 지음
개인저자박소현
최이명
서한림
발행사항서울 : 공간서가 : CNB미디어, 2015
형태사항223 p. : 삽화 ; 22 cm
ISBN9791187071013
서지주기참고문헌수록
기금정보주기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2015년 우수출판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 선정작임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0724 307.1216 박55ㄷ 2관3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동네에서 사람들은
어디로 얼마나, 왜 걸을까?

걸어서 많은 것을 편하게 할 수 있고,
그러다 보니 많이 걷게 되는 동네 만들기


"30~40대 전업주부들의 동네 걷기 종합 리포트!"
"도시의 실증적인 연구를 통해
동네 만들기를 위한 기초 자료를 제시하는 최초의 시도"
"추상적 사변이나 주관적 감상을 뛰어넘어 이론과 실제가 서로 만나는 공론의 장"

『동네 걷기 동네 계획』은 한국 한국형 도시 계획의 시발점이다.
이 책에서는 지금까지 이야기되어 온 도시라는 거대 담론이 아니라, 동네라는 일상을 이야기한다. 30대, 40대 전업주부들의 보행행태와 동선을 GPS로 추적해 우리가 막연하게 비판해오던 도시에 대한 편견과 잘못된 견해들을 바로잡고 새로운 동네 설계로 연계한다.

이제까지 우리나라 도시 개발을 살펴보면 외국의 도시 개발 개념, 원칙, 사례를 무조건적으로 따라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해외 선진 이론이라는 명목 하에 의심 없이 적용해온 관행 덕분에 지금 우리 도시는 다양한 현실적인 문제와 모순으로 얼룩져 있다. 이런 문제를...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동네에서 사람들은
어디로 얼마나, 왜 걸을까?

걸어서 많은 것을 편하게 할 수 있고,
그러다 보니 많이 걷게 되는 동네 만들기


"30~40대 전업주부들의 동네 걷기 종합 리포트!"
"도시의 실증적인 연구를 통해
동네 만들기를 위한 기초 자료를 제시하는 최초의 시도"
"추상적 사변이나 주관적 감상을 뛰어넘어 이론과 실제가 서로 만나는 공론의 장"

『동네 걷기 동네 계획』은 한국 한국형 도시 계획의 시발점이다.
이 책에서는 지금까지 이야기되어 온 도시라는 거대 담론이 아니라, 동네라는 일상을 이야기한다. 30대, 40대 전업주부들의 보행행태와 동선을 GPS로 추적해 우리가 막연하게 비판해오던 도시에 대한 편견과 잘못된 견해들을 바로잡고 새로운 동네 설계로 연계한다.

이제까지 우리나라 도시 개발을 살펴보면 외국의 도시 개발 개념, 원칙, 사례를 무조건적으로 따라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해외 선진 이론이라는 명목 하에 의심 없이 적용해온 관행 덕분에 지금 우리 도시는 다양한 현실적인 문제와 모순으로 얼룩져 있다. 이런 문제를 인식하고 최근에는 도시 재생, 마을 만들기와 같은 근린단위, 주민참여형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는 추세다. 또한 서울시를 비롯한 여러 지자체에서 '보행 도시' 만들기에도 열중하고 있다. 하지만 이 논의 역시 전문가 집단 그리고 주민 대표를 중심으로 이루어지며 이상적인 논리에 따르거나 개인의 이익을 추구하는 경향이 짙다.
이런 상황 속에서 대다수의 건축가들은 지금까지 이루어온 도시 개발을 아주 단편적이고 부정적으로만 바라보며 사변적이고 추상적인 비판만을 일삼고 있다. 도시, 건축 전문가들은 우리나라 도시의 실질적인 문제점, 근거가 될 수 있는 데이터, 개선 방향은 없는 채로 건축과 도시계획을 오랫동안 대립적으로만 서술해 왔다.
이런 상황에서 『동네 걷기 동네 계획』은 GPS 데이터를 활용한 실증적 접근을 통해 한국형 도시 계획의 실마리를 제공한다. 동네의 보행 환경과 아주 밀접하게 반응하는 5가지 측면(물건 사기, 학교 가기, 마을버스, 오픈스페이스, 돌아가기)을 중심으로, 좋은 동네와 걷기의 상관 관계를 분석한다. 동네에서 사람들은 어디로 얼마나, 왜 걸을까? 오래된 동네와 새 동네, 어느 쪽이 더 많이 걸을까? 걷기 좋은 동네와 걸어서 좋은 동네는 어떻게 다른 것인가? 더 먼 길로 돌아가는 이유는 무엇일까? 지난 10년 동안 학생들과 현장을 누비며 우리 동네를 고민해온 저자는 이 같은 물음들에 대해 탄탄한 실증 데이터를 바탕으로 친절하게 답해주고 있다.
특히 "연구 대상 인구집단을 30대, 40대 전업주보로 설정한 것은 시쳇말로 대박이다". 우리 사회에서 상대적으로 주목받지 못한 짠한 인구 집단이자 동네에서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전업주부들. 힘들게 생활하는 전업주부들의 하루가 어떻게 전개되는지, 이들의 일상생활 보행 데이터를 오래도록 구축했으니 그 실상도 이제 세밀하고 친절히 설명하고자 한다.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