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세계의 불가사의한 건축 이야기. 2

영목 박지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세계의 불가사의한 건축 이야기. 2/ 스즈키 히로유키 외 저 ; 권은희 옮김
개인저자 영목 박지= 鈴木 博之, 1945-
권은희, 역
발행사항서울: 까치글방, 2011
형태사항320 p.: 천연색삽화; 19×20 cm
원서명 世界のとんでも建築物語
ISBN 9788972914877(v.2)
일반주기 색인수록
본서는 "世界のとんでも建築物語. c2008."의 번역서임
본서는 「아사히 신문 일요판」의 "be on Sunday"에 2005년 3월-2006년 12월까지 연재된 「奇想遺産」에서 고른 칼럼들로 엮은 것임
v.1의 원서명은 "世界のふしぎ建築物語"임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152918 720.2 세14 K/v.2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152917 720.2 세14 K/v.2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불가사의한 건축물을 찾아가는 여행은 선인들이 펼쳐놓은 “꿈의 흔적”을 쫓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그들이 품어온 꿈은 다양한 형태로 현재까지 전해지며 그곳을 찾는 사람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주고, 감타하게 한다. 꿈을 가진 사람들의 열의가 빚어낸 아름다운 건축물 때로는 풍경을 왜곡하고 보는 이들을 압도하며, 경탄에 고개를 떨구게 한다.
이 책은 바로 이러한 여행자들의 기록 속에 그려진 불가사의한 건축물들을 간추려낸 것이다. 동서고금을 가리지 않고 소재를 찾아다니는 건축사가(建築史家)들이 세계를 여행하며 수없이 방문했던 “소중한 가치―아끼는 건축물”을 보여준다. “기발한 발상”이라는 주제하에서, 매주 1회의 형식으로 3년 가까이 ?아사히 신문? 지상에 소개한 글들 중에서 선별하여 묶은 것으로 이번이 그 두 번째 책이다.
이 책에는 스페인을 대표하는 건축가 안토니오 가우디, 모더니즘의 문을 연 르 코르뷔지에, 미스 반 데어 로에, 발터 그로피우스의 위대한 건축물과 그들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또한 프랭크 로이드 라이트와 노먼 포스터 경의 건축에 이르기까지 대가들의 자취도 찾을 수 있다. 그 도시를 대표하는 건축물로 해마다 수백만 명이 찾는 관광명소이자...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불가사의한 건축물을 찾아가는 여행은 선인들이 펼쳐놓은 “꿈의 흔적”을 쫓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그들이 품어온 꿈은 다양한 형태로 현재까지 전해지며 그곳을 찾는 사람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주고, 감타하게 한다. 꿈을 가진 사람들의 열의가 빚어낸 아름다운 건축물 때로는 풍경을 왜곡하고 보는 이들을 압도하며, 경탄에 고개를 떨구게 한다.
이 책은 바로 이러한 여행자들의 기록 속에 그려진 불가사의한 건축물들을 간추려낸 것이다. 동서고금을 가리지 않고 소재를 찾아다니는 건축사가(建築史家)들이 세계를 여행하며 수없이 방문했던 “소중한 가치―아끼는 건축물”을 보여준다. “기발한 발상”이라는 주제하에서, 매주 1회의 형식으로 3년 가까이 ?아사히 신문? 지상에 소개한 글들 중에서 선별하여 묶은 것으로 이번이 그 두 번째 책이다.
이 책에는 스페인을 대표하는 건축가 안토니오 가우디, 모더니즘의 문을 연 르 코르뷔지에, 미스 반 데어 로에, 발터 그로피우스의 위대한 건축물과 그들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또한 프랭크 로이드 라이트와 노먼 포스터 경의 건축에 이르기까지 대가들의 자취도 찾을 수 있다. 그 도시를 대표하는 건축물로 해마다 수백만 명이 찾는 관광명소이자, 위대한 건축물들(콜로세움, 에펠 탑, 피렌체의 꽃, 두오모)의 흔적도 쫓는다.
이러한 여행을 통해서 우리는 그 건축물을 설계한 건축가의 삶과 건축물 뒤에 감춰져 있던 이야기들을 접하게 된다. 또한 유명하지는 않지만 그 안에 독특한 아름다움을 가지고 있는 새로운 건축물들과도 만나게 될 것이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