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초기 기독교의 예배와 복음전도 ; 선교의 본질

Kreider, Alan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초기 기독교의 예배와 복음전도 / 알렌 크라이더 지음 ; 허현 옮김. ; 선교의 본질 / 알렌 크라이더 지음 ; 고학준 옮김
개인저자Kreider, Alan, 1941-
허현, 역
고학준, 역
발행사항논산 : 대장간, 2019
형태사항174 p. ; 20 cm
원서명Worship and evangelism in pre-Christendom
ISBN9788970714721
일반주기 본서는 "Worship and evangelism in pre-Christendom. 1995.", "Beyond Boschi : the early church and the christendom shift. 2003."의 번역서임
이 책은 2007년 출판했던 『초대교회의 예배와 전도』를 확대수정한 것임
일반주제명Worship --History --Early church, ca. 30-600
Evangelistic work --History --Early church, ca. 30-600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43914 264 K92w K/2019 1관3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회심의 변질』 을 잇는 알렌 크라이더의 교회사 산책------

초기 기독교의 그리스도인은 예수님이 가르친 산상수훈을
공동체적으로 이해했고 자신들의 삶으로 살아냈다.
그들은 사회를 포용했고 물질을 통용했지만, 물질주의는 멀리했다.

자비를 베풀며 병자들을 돌보는 일에서는 이교도보다 헌신적이었고
그들을 위해 기도하는 것을 의무로 여겼다.
노예나 여자 같은 사회적으로 낮은 자리에서 억압받던 사람들도
초기 기독교 공동체 안에서는 평등하다는 것을 의심하지 않았다.

이 책은 그러한 초기 기독교의 예배와 전도 비결을 오늘로 소환하고 있다.
아울러 초기 기독교처럼 은혜로운 공동체를 형성할 수 있는
성서적 방법을 연구하고 찾아가고 있다.

종교는 물론 문화, 사회, 경제와 정치까지 삼켜버린 크리스텐덤---

그 이전의 초기 기독교는 어떠했는가?
그들은 어떻게 예배하고 복음을 전했는가?
우리는 그때의 능력을 회복할 수 있는가?


초기 기독교와 신자들의 교회 관련 대장간 도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회심의 변질』 을 잇는 알렌 크라이더의 교회사 산책------

초기 기독교의 그리스도인은 예수님이 가르친 산상수훈을
공동체적으로 이해했고 자신들의 삶으로 살아냈다.
그들은 사회를 포용했고 물질을 통용했지만, 물질주의는 멀리했다.

자비를 베풀며 병자들을 돌보는 일에서는 이교도보다 헌신적이었고
그들을 위해 기도하는 것을 의무로 여겼다.
노예나 여자 같은 사회적으로 낮은 자리에서 억압받던 사람들도
초기 기독교 공동체 안에서는 평등하다는 것을 의심하지 않았다.

이 책은 그러한 초기 기독교의 예배와 전도 비결을 오늘로 소환하고 있다.
아울러 초기 기독교처럼 은혜로운 공동체를 형성할 수 있는
성서적 방법을 연구하고 찾아가고 있다.

종교는 물론 문화, 사회, 경제와 정치까지 삼켜버린 크리스텐덤---

그 이전의 초기 기독교는 어떠했는가?
그들은 어떻게 예배하고 복음을 전했는가?
우리는 그때의 능력을 회복할 수 있는가?


초기 기독교와 신자들의 교회 관련 대장간 도서

그 한정적인 자원으로 그 열악한 환경에서도 복음의 능력을
넘치도록 보여준 초기 기독교의 원천이 무엇이었을까?
그들은 왜 그렇게 살 수 있었을까? 초기 기독교의 자료는
한정적이다. 그런데 그 한정적인 자료조차도 온전하게
다시 읽혀지지 않는다. 그들의 급진적인 신앙이 부담스럽기
때문이다. 그렇게 의도적으로 학자들이나 기독교인들이나
본질을 적당하게 비껴가고 있다.
그러나 우리는 초기 기독교의 자료와 그들의 증언을
확인해야 한다. 만약 원래 것에 대해 끊임없이 돌아보는
노력이 없다면 그 과정이 변질되고 그 결과가 복음의 씨앗이
본디 가지고 있는 것과는 다른 돌연변이로 맺힐 것이기
때문이다.

『회심의 변질』 알렌 크라이더
『초기 기독교의 예배와 복음전도』 알렌 크라이더
『평화교회는 가능한가』알렌 크라이더
『성품을 만드는 예전』(근간) 알렌 크라이더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