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글쓰기의 공간: 컴퓨터와 하이퍼텍스트 그리고 인쇄의 재매개

Bolter, J. David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글쓰기의 공간: 컴퓨터와 하이퍼텍스트 그리고 인쇄의 재매개/ 제이 데이비드 볼터 지음 ; 김익현 옮김
개인저자Bolter, J. David, 1951-
김익현, 역
발행사항서울: 커뮤니케이션북스, 2010
형태사항x, 350 p.: 삽화; 23 cm
원서명 Writing space
ISBN 9788964060537
일반주기 본서는 "Writing space : computers, hypertext, and the remediation of print. 2nd ed. c2001."의 번역서임
서지주기 참고문헌(p. 331-340)과 색인수록
일반주제명 Word processing
Hypertext systems
Electronic publishing
Authorship -- Data processing
Text processing (Computer science)
분류기호 005.52
언어한국어

이 책의 다른 판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다른 판 보기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서가에 없는 자료서가에 없는 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145250 005.52 B694w 2001/ K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2 1145249 005.52 B694w 2001/ K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책은 사라지고 디지털 미디어가 그것을 대신할 것이다?
하이퍼텍스트는 인쇄의 종말이 아니다. 그것은 인쇄의 재매개다. 저자가 이 책에서 주장하는 것을 한마디로 요약하면, ‘컴퓨터는 언어적·시각적 표현을 위한 새로운 공간을 만든다’는 것이다. 새로운 글쓰기 공간은 필사본과 책 같은 이전 테크놀로지의 특성을 차용하는 한편, 그 성격을 새롭게 변화시킨다. 전자 글쓰기는 인쇄처럼 기계적이고 정확하며, 필사처럼 유기적이면서도 진화적이다. 또한 상형문자나 그림문자처럼 시각적으로 절충적인 편이다. 반면 이전 테크놀로지에 비해 훨씬 더 유연하고 역동적이다.

인쇄와 디지털 테크놀로지, 그 긴장과 불일치가 만들어낸 새로운 글쓰기 공간
웹이 새로운 글쓰기 공간으로 떠오른 것은 20세기의 다른 수많은 형식들을 재매개화하는 데 성공했기 때문이다. 제이 데이비드 볼터는 오늘날의 디지털 글쓰기 역시 ‘활자 매체의 재매개’라는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이 책은 그의 독특한 이론 전개와 하이퍼텍스트에 대한 남다른 식견이 돋보이는 저술이다. 하이퍼텍스트를 비롯한 전자 글쓰기가 인쇄 매체를 어떻게 재매개하는지 폭넓게 탐구...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책은 사라지고 디지털 미디어가 그것을 대신할 것이다?
하이퍼텍스트는 인쇄의 종말이 아니다. 그것은 인쇄의 재매개다. 저자가 이 책에서 주장하는 것을 한마디로 요약하면, ‘컴퓨터는 언어적·시각적 표현을 위한 새로운 공간을 만든다’는 것이다. 새로운 글쓰기 공간은 필사본과 책 같은 이전 테크놀로지의 특성을 차용하는 한편, 그 성격을 새롭게 변화시킨다. 전자 글쓰기는 인쇄처럼 기계적이고 정확하며, 필사처럼 유기적이면서도 진화적이다. 또한 상형문자나 그림문자처럼 시각적으로 절충적인 편이다. 반면 이전 테크놀로지에 비해 훨씬 더 유연하고 역동적이다.

인쇄와 디지털 테크놀로지, 그 긴장과 불일치가 만들어낸 새로운 글쓰기 공간
웹이 새로운 글쓰기 공간으로 떠오른 것은 20세기의 다른 수많은 형식들을 재매개화하는 데 성공했기 때문이다. 제이 데이비드 볼터는 오늘날의 디지털 글쓰기 역시 ‘활자 매체의 재매개’라는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이 책은 그의 독특한 이론 전개와 하이퍼텍스트에 대한 남다른 식견이 돋보이는 저술이다. 하이퍼텍스트를 비롯한 전자 글쓰기가 인쇄 매체를 어떻게 재매개하는지 폭넓게 탐구한다. 컴퓨터와 테크놀로지, 문학과 문화의 역사를 결합하여 보기 드문 논의의 정교함을 제공한다.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깊이와 넓이 그리고 심원한 이해의 세계가 펼쳐진다.
『글쓰기의 공간』 2판은 1판에서 다뤘던 내용을 확대한다. 인쇄와 뉴미디어의 관계를 설명하고, 하이퍼텍스트와 다른 전자 글쓰기가 인쇄의 형식과 장르를 어떻게 개조하고 ‘재매개’하는지 탐구한다. 이 책은 1판이 출간된 이후 전자 테크놀로지 분야의 역동적인 변화를 반영, 웹과 전자 글쓰기의 다른 표준을 사례로 제시한다. 작문, 뉴테크놀로지, 정보 연구 분야의 학생들을 위한 텍스트로서 글쓰기 테크놀로지인 컴퓨터에 대한 독창적인 고찰을 담고 있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