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은하영웅전설: 외전

전중 방수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은하영웅전설= Heldensagen von kosmosinsel: 외전/ 다나카 요시키 지음 ; 미치하라 카츠미 그림 ; 김완 옮김
개인저자 전중 방수= 田中 芳樹, 1952-
도원 카츠미= 道原 かつみ, 그림
김완, 역
발행사항서울: 이티카, 2011
형태사항5 v.: 삽화(일부천연색); 20 cm
원서명 銀河英雄傳說
ISBN 9788926770313(v.1)
9788926770320(v.2)
9788926770337(v.3)
9788926770344(v.4)
9788926770351(v.5)
9788926770207(SET)
일반주기 본서는 "銀河英雄傳說. c2002."의 번역서임
내용주기 v.1. 황금의 날개 -- v.2. 별을 부수는 자 -- v.3. 율리안의 이제르론 일기 -- v.4. 천억의 별 천억의 빛 -- v.5. 나선 미궁
언어한국어

이 책의 다른 판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다른 판 보기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150858 813.37 전77 2011a/ K v.1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150859 813.37 전77 2011a/ K v.2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3 1150860 813.37 전77 2011a/ K v.3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4 1150861 813.37 전77 2011a/ K v.4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5 1166709 813.37 전77 2011a/ K v.5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6 1150862 813.37 전77 2011a/ K v.5 2관 5층 일반도서 분실(이용자분실)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우주력 8세기 말’의 먼 미래. 무중력 공간을 가로지르는 위풍당당한 전함들, 난공불락의 우주요새……. 행성과 행성을 넘나드는 초광속 워프항법이 일상화된 이 시대에도 인류는 사상과 정치의 틀로 편을 가르고 어리석은 전쟁을 되풀이하고 있다. 복고적인 게르만풍 절대왕정체제를 부활시킨 ‘은하제국’과, 은하제국에 반기를 든 민주공화주의자들의 연맹인 ‘자유행성동맹’의 양보할 수 없는 싸움이다. 그러나 그 싸움에도 전환기가 찾아오는데, 바로 은하제국의 젊은 야심가 라인하르트 폰 로엔그람과 자유행성동맹의 천재 명장 양 웬리가 등장한 것이다. 두 영웅의 등장으로 인류 역사는 빠르게 가속하기 시작한다…… 『은하영웅전설』은 그러한 역사적 격동에 대한 ‘기록’을 가장한 소설이다.

1982년 11월 일본의 도쿠마 쇼텐에서 출간된 『은하영웅전설』은 일본에서 폭발적인 반향을 일으켰다. 작가 다나카 요시키는 이 작품으로 1984년 일본의 SF상인 ‘성운상’을 수상했다.
이후 1991년 우리나라에서 첫 출간된 후 쇄를 거듭하며 국민적인 인기를 누렸다. 특히 당시 10~20대 젊은이들에게 ‘전제주의와 민주주의의 대결’이라는 화두를 던졌으며, 대학생들 사이에서는 은...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우주력 8세기 말’의 먼 미래. 무중력 공간을 가로지르는 위풍당당한 전함들, 난공불락의 우주요새……. 행성과 행성을 넘나드는 초광속 워프항법이 일상화된 이 시대에도 인류는 사상과 정치의 틀로 편을 가르고 어리석은 전쟁을 되풀이하고 있다. 복고적인 게르만풍 절대왕정체제를 부활시킨 ‘은하제국’과, 은하제국에 반기를 든 민주공화주의자들의 연맹인 ‘자유행성동맹’의 양보할 수 없는 싸움이다. 그러나 그 싸움에도 전환기가 찾아오는데, 바로 은하제국의 젊은 야심가 라인하르트 폰 로엔그람과 자유행성동맹의 천재 명장 양 웬리가 등장한 것이다. 두 영웅의 등장으로 인류 역사는 빠르게 가속하기 시작한다…… 『은하영웅전설』은 그러한 역사적 격동에 대한 ‘기록’을 가장한 소설이다.

1982년 11월 일본의 도쿠마 쇼텐에서 출간된 『은하영웅전설』은 일본에서 폭발적인 반향을 일으켰다. 작가 다나카 요시키는 이 작품으로 1984년 일본의 SF상인 ‘성운상’을 수상했다.
이후 1991년 우리나라에서 첫 출간된 후 쇄를 거듭하며 국민적인 인기를 누렸다. 특히 당시 10~20대 젊은이들에게 ‘전제주의와 민주주의의 대결’이라는 화두를 던졌으며, 대학생들 사이에서는 은영전을 소재로 열렬한 토론이 벌어지기도 했다. 2011년 현재에 이르기까지 ‘은영전 매니아’들의 열광은 건재하다.
바로 ‘은영전’이 2011년 이타카에서 전 15권 완전판으로 출간된다. 완전판에는 국내에 번역된 바 없는 외전소설 『황금의 날개』가 완역되며, 작품의 만화화를 맡은 미치하라 카츠미의 컬러, 흑백 삽화가 수록된다. 또한 작가 다나카 요시키와의 롱 인터뷰가 정전 1~10권에 권말연재로 실린다. 전권 실제본 양장판.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