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상세정보

진화와 인간 행동 : 인간의 조건에 대한 다윈주의적 전망

Cartwright, John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진화와 인간 행동 : 인간의 조건에 대한 다윈주의적 전망 / 존 카트라이트 지음 ; 박한선 옮김
개인저자Cartwright, John, 1953-.
박한선, 역
발행사항서울 : 에이도스, 2019
형태사항823 p. : 삽화, 표 ; 23 cm
원서명Evolution and human behaviour :Darwinian perspectives on the human condition
ISBN9791185415277
일반주기 감수: 박순영
본서는 "Evolution and human behaviour : Darwinian perspectives on the human condition. 3rd ed. [2016]."의 번역서임
서지주기참고문헌(p. 746-809)과 색인수록
주제명(개인명)Darwin, Charles,1809-1882 --
일반주제명Evolutionary psychology
Human evolution
Human behavior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44130 576.82 D228CA 2016/K 2관4층 일반도서 대출중 2019-11-01 예약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진화론을 이해하는 데 이 책 한 권이면 충분하다! 진화론의 핵심 원리와 최신 쟁점을 두루 망라해 집대성한 책
다윈주의적 관점에서 인간을 조건을 균형 잡힌 시각으로 탐구한 진화론의 교과서
서울대학교 ‘진화와 인간 사회’ 교재, 영국 체스터대학교 생물학과, 호주국립대학교 인류학과 수업 교재

인류의 기원에서부터 사고와 감정, 자연선택과 성선택, 이타성과 협력, 사회와 문화, 종교와 도덕, 질병과 건강, 노화, 범죄, 정신장애 그리고 동성애에 이르기까지 진화론의 최신 주제를 총망라한 책

진화론적으로 인류의 기원이나 성선택과 자연선택, 범죄, 이타성, 의학 등 특정 주제를 설명하는 책들은 많다. 하지만 인간의 조건이라는 거대한 주제로 다양한 소재들을 전반적으로 조망하는 책은 드문 형편이다. 이 책은 인류의 가장 중요한 탐구 대상인 인간을 둘러싼 다양한 문제들과 조건들을 다윈주의적인 관점에서 전반적으로 조망한다. 인류의 기원에서부터 호미닌의 진화까지 인류진화사를 거슬러 올라가 탐구할 뿐만 아니라 성선택과 자연선택, 포괄적합도 진화론의 핵심 원리 그리고 인지와 감정, 이타성과 협력, 갈등과 범죄, 성적 욕망과 동...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진화론을 이해하는 데 이 책 한 권이면 충분하다! 진화론의 핵심 원리와 최신 쟁점을 두루 망라해 집대성한 책
다윈주의적 관점에서 인간을 조건을 균형 잡힌 시각으로 탐구한 진화론의 교과서
서울대학교 ‘진화와 인간 사회’ 교재, 영국 체스터대학교 생물학과, 호주국립대학교 인류학과 수업 교재

인류의 기원에서부터 사고와 감정, 자연선택과 성선택, 이타성과 협력, 사회와 문화, 종교와 도덕, 질병과 건강, 노화, 범죄, 정신장애 그리고 동성애에 이르기까지 진화론의 최신 주제를 총망라한 책

진화론적으로 인류의 기원이나 성선택과 자연선택, 범죄, 이타성, 의학 등 특정 주제를 설명하는 책들은 많다. 하지만 인간의 조건이라는 거대한 주제로 다양한 소재들을 전반적으로 조망하는 책은 드문 형편이다. 이 책은 인류의 가장 중요한 탐구 대상인 인간을 둘러싼 다양한 문제들과 조건들을 다윈주의적인 관점에서 전반적으로 조망한다. 인류의 기원에서부터 호미닌의 진화까지 인류진화사를 거슬러 올라가 탐구할 뿐만 아니라 성선택과 자연선택, 포괄적합도 진화론의 핵심 원리 그리고 인지와 감정, 이타성과 협력, 갈등과 범죄, 성적 욕망과 동성애, 근친상간, 질병과 건강, 문화, 윤리, 종교 등 역사, 철학, 종교학, 인류학, 생물학, 사회학 등이 이제껏 던져왔던 다양한 질문들을 다윈주의적 시각에서 정리하고 있다. 학계에서 정설로 받아들여지고 있는 이론들을 충실하게 정리하면서도 논쟁의 영역에 있는 주제들 혹은 동성애나 다윈의학 등 아직 많은 연구가 필요한 주제 등을 편견 없이 균형 잡힌 시각에서 다루고 있다.
특히 이 책(3판)은 2000년 MIT 대학출판부에서 1판이 나온 이후 17년 동안 두 차례 판을 거듭하면서 수정하고 보완했다. 남녀 성비의 문제, 후성유전학 등 최신 생물학 경향, 인간의 두발걷기와 체모의 상실, 대뇌화가 진화에서 차지하는 의미, 동성애, 다윈의학, 정신장애 등의 진화론적 해석 등 새로운 내용을 대폭 개정 증보한 것이 특징이다.

진화론을 둘러싸고 끊임없이 벌어지는 격렬한 논쟁의 전장(戰場)에서 훌륭한 길잡이가 될 책!

다윈이 자연세계에서 인간의 지위를 완전히 뒤바꿔놓은 『종의 기원』을 쓴 지 150년이 넘게 지났지만 진화론을 둘러싼 논쟁의 장은 그야말로 전쟁터, 아니 ‘시장통’에 가깝다. 인류의 기원과 생물 진화의 원리(적합도 향상)에서는 학자들 간의 의견 일치가 이루어지고 어느 정도 공고한 이론적 지위를 확립했다고 볼 수 있으나 인간의 마음과 인간 사회의 다양한 현상을 설명하는 데는 여전히 수많은 이론과 가설들이 백가쟁명의 상황에 있는 것이 현실이다. 특히 객관적 실체도 없고 탐구하기도 어려워 지난 세기 동안 지지부진한 심리학의 상황을 잘 보여주는 마음의 문제나 인류학과 사회학의 영역으로만 간주되었던 문화의 문제, 그리고 번식적합도를 떨어트리는 것만 같은 종교나 동성애의 문제, 전통적인 의학의 영역에 머물러 있었던 질병과 건강의 문제, 그리고 마지막으로 철학의 영역에서 다루었던 윤리와 도덕의 문제 등은 여전히 논쟁이 지속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이 책은 생물체의 진화와 관련한 여러 기본 개념 및 인류의 몸과 마음의 진화 과정을 다윈주의적 관점에서 충실하게 다루며 다양한 학문적 갈래를 명료하게 정리하고 있다. 책 전체에 걸쳐 진화심리학, 동물행동학, 유전학, 신경과학, 진화생물학, 인류학, 생태학, 진화 의학, 종교학, 윤리학 등 다양한 영역을 포괄하면서도 각각의 내용을 깊이 있게 다루고 있는 것이다. 이 책이 진화를 둘러싼 치열한 논쟁의 전장(戰場)에서 훌륭한 길잡이가 될 수 있는 이유이다.
다음 이전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