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저스티스 : 장호 장편소설

장호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저스티스= Justice : 장호 장편소설 / 장호 지음
개인저자장호, 1980-
발행사항서울 : 해냄, 2019
형태사항3 v. ; 21 cm
ISBN9788965749523 (v.1)
9788965749530 (v.2)
9788965749547 (v.3)
9788965749516 (세트)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48958 811.38 장95ㅈ v.1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348959 811.38 장95ㅈ v.2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3 1348960 811.38 장95ㅈ v.3 2관 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법이 약자를 위해 존재해야 한다는 생각을 버려……”
여배우 연쇄 실종 사건 속에 숨겨진 의문의 인물
눈앞에 나타난 범인 뒤에 또 다른 실체가 움직이기 시작했다!


『휴거 1992』로 ‘제1회 네이버북스 미스터리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장호 작가가 2017년 3월부터 7월까지 네이버웹소설에서 연재한 장편소설 『저스티스』가 드디어 종이책으로 출간된다. 연재 당시 네티즌 평점 9.9점을 받으며 재미와 작품성을 동시에 인정받았을 뿐 아니라 완결 직후 드라마 판권이 판매된 법정 미스터리 소설로, 7월 17일 방영을 시작하는 KBS 수목 드라마 <저스티스>의 원작 소설이다.
재판에서 승리하기 위해서라면 상대방의 인격에 치명상을 입히는 일도 서슴지 않는 스타 변호사, 정의 구현을 목표로 사건이 있는 곳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천재 검사가 베일에 싸인 재계 거물을 추적하며 벌어지는 내용을 전체 85개 장으로 구성, 원고지 4,100매로 집필한 이 작품은 각 장마다 펼쳐지는 빠른 장면 전환으로 긴장감과 몰입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주인공부터 주변 인물들까지 세밀하게 배경을 쌓아올림으로써 설득력 있는 인물...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법이 약자를 위해 존재해야 한다는 생각을 버려……”
여배우 연쇄 실종 사건 속에 숨겨진 의문의 인물
눈앞에 나타난 범인 뒤에 또 다른 실체가 움직이기 시작했다!


『휴거 1992』로 ‘제1회 네이버북스 미스터리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장호 작가가 2017년 3월부터 7월까지 네이버웹소설에서 연재한 장편소설 『저스티스』가 드디어 종이책으로 출간된다. 연재 당시 네티즌 평점 9.9점을 받으며 재미와 작품성을 동시에 인정받았을 뿐 아니라 완결 직후 드라마 판권이 판매된 법정 미스터리 소설로, 7월 17일 방영을 시작하는 KBS 수목 드라마 <저스티스>의 원작 소설이다.
재판에서 승리하기 위해서라면 상대방의 인격에 치명상을 입히는 일도 서슴지 않는 스타 변호사, 정의 구현을 목표로 사건이 있는 곳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천재 검사가 베일에 싸인 재계 거물을 추적하며 벌어지는 내용을 전체 85개 장으로 구성, 원고지 4,100매로 집필한 이 작품은 각 장마다 펼쳐지는 빠른 장면 전환으로 긴장감과 몰입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주인공부터 주변 인물들까지 세밀하게 배경을 쌓아올림으로써 설득력 있는 인물들, 개연성 높은 사건 묘사 등이 장점이다.
주인공 이태경은 가난한 집안에서 태어나 공장 노동자로 일하다가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약자들의 모습을 보고 그들을 위한 법조인이 되고자 힘겹게 공부해 변호사가 되었지만, 법을 악용하는 권력자들에 대항할 수 없음에 좌절한 인물이다. 자신을 무너뜨렸던 권력의 정점에 서기 위해 결국 재계 거물과 손잡는다. 한편 이태경에 맞서는 검사 서준미는 과거에 연인이었던 이태경이 도덕적 나락으로 떨어지는 모습을 안타까워하면서도 그와의 법정 공방을 치열하게 준비하는 냉철한 엘리트다. 이들이 연예계와 정.재계의 부정한 연결고리를 추적하고 욕실 청소세제 파동과 재벌 기업의 반도체 공장에서 벌어진 피부암 발병 사건을 파헤치는 모습은 우리 사회의 실제 모습을 반영하는 듯해 법정 수사물로서의 현실감과 긴장감을 높인다.
소설은 국내 최고의 스타 변호사가 되어 부와 명예를 누리던 변호사가 인생의 나락을 경험하면서 비로소 자신의 원래 꿈이었던 ‘저스티스’에 이르게 되는 과정을 보여준다. 권력에 굴복하고 인간성을 포기하며 살았지만, 자신이 동경했던 인간적 품위와 결기가 무엇이었는지를 다시금 깨달으며 쟁취할 것과 버릴 것을 하나 둘 선택해 나가는 인간의 모습이 그려져 있다.
재계와 법조계, 연예계 사건들이 복잡하게 얽힌 이 땅의 적나라한 현실을 파헤치면서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치지 않는 장호 장편소설 『저스티스』를 통해 독자들은 좌절된 정의를 되찾기 위해 마지막 한판승을 준비하는 인물들을 만나고, 그들의 이야기에 빠져들어 통쾌한 역전의 순간과 미스터리의 묘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등장인물

이태경
승률 99.9퍼센트의 스타 변호사. 대중의 관심을 이용할 줄 알며 무자비한 승부수도 마다하지 않는다. 변호사 초년 시절, 다국적 기업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처절하게 패함으로써 정의 위에는 언제나 돈이 자리 잡고 있음을 뼈저리게 깨달았다.

서준미
특수부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보인 후 서울중앙지검 형사부로 발령받은 천재 검사. 비자금, 배임횡령, 뇌물수수 등 기업 범죄와 관련해 굵직한 사건들을 처리한 수재지만 지각이 일상다반사에 재판 일정도 깜빡하는 탓에 종종 능력을 의심받는다.

송대기
직원들과 소속 연예인들을 마음대로 쥐락펴락하는 송엔터테인먼트사의 대표로 항간에는 조폭 출신이라는 설이 있다. 출처를 알 수 없는 검은 돈을 수시로 방송국 간부들에게 흘려보냄으로써 길지 않은 시간에 급격히 회사 규모를 키웠다.

현준오
황룡 건설의 회장이자 송엔터테인먼트를 은밀히 좌우하는 실세 사업가. 송엔터테인먼트의 소속 여배우들의 스폰서 역할을 함으로써 여배우 연쇄 실종 사건의 배후로 지목되는 인물이다.

이민수
수려한 외모와 탁월한 능력으로 언론과 대중의 깊은 관심을 받고 있는 태산 그룹 후계자. 회장인 부친의 병환으로 일찍 경영 일선에 나선 후, 눈에 띄는 성과들을 일궈내어 재계의 주목을 받는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