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콘텐츠가 리드하는 도시 : 서울에서 주목해야 할 스물다섯 개의 공유 공간

스페이스클라우드 도시작가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콘텐츠가 리드하는 도시 : 서울에서 주목해야 할 스물다섯 개의 공유 공간 / 스페이스클라우드 도시작가 지음
단체저자명스페이스클라우드 도시작가
발행사항서울 : 앤스페이스, 2019
형태사항311 p. : 천연색삽화 ; 21 cm
ISBN9791196589301
일반주기 스페이스클라우드 도시작가: 김아영, 김선빈, 박새봄, 성노들, 윤태웅, 이동완, 장소라, 정보람, 정수현, 최성우
분류기호711.4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서가에 없는 자료서가에 없는 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8224 711.4 스843ㅋ 2관5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도시 속 가치 창출의 핵심은
기획과 매력을 담은 공간 운영자의 ‘콘텐츠’이다.


공간 공유는 새로운 도시의 라이프스타일로 자리잡았다. 공유는 경제적 부가가치 뿐 아니라 문화적 공감대를 형성한다. 이러한 역동을 만드는 것은 결국 공간을 운영하는 사람이다. 우리는 자신만의 ‘콘텐츠’와 ‘유니크한 운영방식’을 기반으로 공간 브랜드를 만드는 그룹을 ‘로컬브랜더(Local Brander)’ 라 정의한다. 로컬브랜더는 기존 관례 처럼 내려오던 공간 유형을 대신해 새로운 스타일으로 타 공간과 차별화된 그룹을 말한다. 앤스페이스는 기획자 개성과 비전을 바탕으로 새로운 관점으로 도시를 공간을 재탄생시키는 25곳의 공간을 5가지 공간 트렌드 키워드로 분류해 기록했다.

로컬브랜더의 기획과 운영, 즉 콘텐츠에 집중해 《콘텐츠가 리드하는 도시》를 펴낸다. 무엇보다 도시의 맥락을 가장 먼저 읽어 내는 도시작가 10인과 함께하며 다양한 사례 속에 꿈틀대는 도시 공간의 가치를 담았다. 공간을 조성하는 정책 리더는 공유 공간의 특별한 사례를 수집할 수 있을 것이고, 예비 공간 창업가와 공간 운영자는 실용적인 인사이트, 실 공간에서 찾는 디...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도시 속 가치 창출의 핵심은
기획과 매력을 담은 공간 운영자의 ‘콘텐츠’이다.


공간 공유는 새로운 도시의 라이프스타일로 자리잡았다. 공유는 경제적 부가가치 뿐 아니라 문화적 공감대를 형성한다. 이러한 역동을 만드는 것은 결국 공간을 운영하는 사람이다. 우리는 자신만의 ‘콘텐츠’와 ‘유니크한 운영방식’을 기반으로 공간 브랜드를 만드는 그룹을 ‘로컬브랜더(Local Brander)’ 라 정의한다. 로컬브랜더는 기존 관례 처럼 내려오던 공간 유형을 대신해 새로운 스타일으로 타 공간과 차별화된 그룹을 말한다. 앤스페이스는 기획자 개성과 비전을 바탕으로 새로운 관점으로 도시를 공간을 재탄생시키는 25곳의 공간을 5가지 공간 트렌드 키워드로 분류해 기록했다.

로컬브랜더의 기획과 운영, 즉 콘텐츠에 집중해 《콘텐츠가 리드하는 도시》를 펴낸다. 무엇보다 도시의 맥락을 가장 먼저 읽어 내는 도시작가 10인과 함께하며 다양한 사례 속에 꿈틀대는 도시 공간의 가치를 담았다. 공간을 조성하는 정책 리더는 공유 공간의 특별한 사례를 수집할 수 있을 것이고, 예비 공간 창업가와 공간 운영자는 실용적인 인사이트, 실 공간에서 찾는 디테일을 살펴볼 수 있을 것이다.


콘텐츠가 리드하는 도시에서는 공간을 살아움직이게 만드는 유무형의 ‘콘텐츠’에 집중한다. 경제적, 사회적, 문화적 가치를 창출해내는 핵심을 공간 운영자의 콘셉트와 디테일에서 찾았다. 골목 속 유니크한 로컬 브랜드와 멤버십 공간, 다채로운 방식으로 한 공간에 다양한 스토리를 담아내는 복합 공유공간, 팀마다의 색깔로 명확한 비전을 통해 운영되는 코워킹&코리빙, 현 세대와 다음 세대를 위한 청년공간까지, 25명의 공간 기획자를 만났다.

로컬브랜더의 공간 운영 방식에 섬세한 감각을 가진 작가의 관점을 더하기 위해 로컬공간기록 프로젝트를 통해 인연이 닿은 ‘도시작가’ 10인과 함께 3개월 간 의미있는 공간을 기획하고 취재해 인사이트를 녹여냈다. 《콘텐츠가 리드하는 도시》를 통해 문득 지나쳐온 동네, 거리에서 지금까지 발견하지 못했던 서울을 포착할 수 있을 것이다.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