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고대철학

Kenny, Anthony J. P.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고대철학/ 앤서니 케니 지음; 김성호 옮김
개인저자Kenny, Anthony J. P. (John Patrick), 1931-
김성호, 역
발행사항파주: 서광사, 2008
형태사항531 p.: 삽도; 24 cm
총서명케니의 서양철학사;1
원서명Ancient philosophy:a new history of Western philosophy
ISBN9788930606271
9788930606264 (전4권)
일반주기 본서는 "Ancient philosophy : a new history of Western philosophy. v.1. c2004."의 번역서임
서지주기참고문헌(p. [508]-518)과 색인수록
일반주제명Philosophy, Ancient
언어한국어

이 책의 다른 판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다른 판 보기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054915 180.9 K36a K 1관3층 일반도서 분실(장서관리)
SMS발송
2 1054916 180.9 K36a K 1관3층 일반도서 대출중 2019-11-27 예약
SMS발송
3 1257511 180.9 K36a K 1관3층 일반도서 대출중 2019-11-25
SMS발송
4 1257510 180.9 K36a K 1관3층 일반도서 파오손
SMS발송
5 1223694 180.9 K36a K 1관3층 일반도서 대출중 2019-11-28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방대한 양의 철학사를 쓴다는 것은 지극히 전문적인 일이며, 기존에 출간된 《철학사》들을 통해서도 알 수 있는바, 일반 독자들이 읽기에는 너무나 전문적이며 난해하다는 선입견을 가질 수밖에 없는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현대의 가장 존경받는 철학자 중 하나인 앤서니 케니는 한 사람의 시각으로 전체 철학사를 흥미 있고도 깊이 있게 다룸으로써 전문성과 대중성이라는 이루기 힘든 목표를 그의 탁월한 저서 《서양철학사》 시리즈(총 4권)에서 충분히 실현했으며, 그 시리즈 중에서 첫 번째 책인 《고대철학》(Ancient Philosophy)이 철학서적 전문출판사인 서광사에서 출간되었다.

총 9장으로 구성된 이 책의 전반부인 1장과 2장에서는 고대철학을 시대적 흐름에 따라 개관하고, 후반부인 3장부터 9장까지는 논리학, 인식론, 윤리학 등의 주제를 선택한 후 이들에 대하여 심층적으로 고찰하는 방법을 케니는 택했다. 즉 제1장부터 2장까지는 피타고라스에서 플라톤까지, 그리고 아리스토텔레스에서 아우구스티누스가 사제로 임명되기 전까지의 철학사를 다룬다. 한편 이어지는 3장에서 9장까지는 그리스 고전 시대와 로마 제국 시대의 철학자들을 중심으로 철학적 주제들을 상세히...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방대한 양의 철학사를 쓴다는 것은 지극히 전문적인 일이며, 기존에 출간된 《철학사》들을 통해서도 알 수 있는바, 일반 독자들이 읽기에는 너무나 전문적이며 난해하다는 선입견을 가질 수밖에 없는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현대의 가장 존경받는 철학자 중 하나인 앤서니 케니는 한 사람의 시각으로 전체 철학사를 흥미 있고도 깊이 있게 다룸으로써 전문성과 대중성이라는 이루기 힘든 목표를 그의 탁월한 저서 《서양철학사》 시리즈(총 4권)에서 충분히 실현했으며, 그 시리즈 중에서 첫 번째 책인 《고대철학》(Ancient Philosophy)이 철학서적 전문출판사인 서광사에서 출간되었다.

총 9장으로 구성된 이 책의 전반부인 1장과 2장에서는 고대철학을 시대적 흐름에 따라 개관하고, 후반부인 3장부터 9장까지는 논리학, 인식론, 윤리학 등의 주제를 선택한 후 이들에 대하여 심층적으로 고찰하는 방법을 케니는 택했다. 즉 제1장부터 2장까지는 피타고라스에서 플라톤까지, 그리고 아리스토텔레스에서 아우구스티누스가 사제로 임명되기 전까지의 철학사를 다룬다. 한편 이어지는 3장에서 9장까지는 그리스 고전 시대와 로마 제국 시대의 철학자들을 중심으로 철학적 주제들을 상세히 서술하는바, 논리학과 인식론, 자연학과 형이상학, 영혼과 정신의 문제, 그리고 윤리학과 신의 문제를 집중적으로 다룬다.

이로써 그는 시대별 접근(역사적 측면)과 주제별 접근(철학적 측면) 사이의 조화라는 어려운 과제를 성공적으로 해결하고 있다. 이러한 그의 새로운 저술방식은, 앞서 언급한 바 있듯이, 그가 전문성과 대중성 사이의 조화에 성공하였다는 사실과 아울러, 또한 한 사람의 일관된 시각으로 방대한 철학사 전체를 단독 저술했다는 점에서, 이 책은 기존의 철학사와는 구별되는 탁월하며 독보적인 가치와 의미를 지닌다고 할 수 있다.

앤서니 케니 자신이 말하는 바와 같이, 대학교 2~3학년 수준의 철학 비전공자까지도 염두에 두고 쓰인 이 책은, 철학사 전체에 대한 흥미로우면서도 깊이 있는 지식을 원하는 다양한 부류의 많은 독자들에게 더없이 소중한 선물이 될 것이다.

또한 이 책에서 역자가 지면을 통해 밝혔듯이 순차적으로 중세철학 (제2권), 근대철학 (제3권), 현대철학 (제4권)등이 번역 출간될 예정이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