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철학의 기술

Rosenberg, Jay F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철학의 기술/ J. F. 로젠버그 지음; 이재훈 옮김
개인저자Rosenberg, Jay F.
이재훈, 역
발행사항파주: 서광사, 2009
형태사항285 p.: 삽도; 23 cm
원서명(The) Practice of philosophy
ISBN 9788930600163
일반주기 본서는 "The practice of philosophy : a handbook for beginners. 3rd ed. c1996."의 번역서임
서지주기참고문헌 : p. 283-285
일반주제명 Philosophy --Introductions
언어한국어

이 책의 다른 판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의 다른 판 보기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097209 101.8 R814p 1996/ K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097208 101.8 R814p 1996/ K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철학이란 과연 무엇이며 어떻게, 왜 하는 것인가’에 대해 좀 더 실제적인 답변을 제시한 J. F. 로젠버그의 『The Practice of Philosophy』 세 번째 판이 철학서적 전문 출판사인 도서출판 서광사에서 『철학의 기술』로 출간되었다.

간혹 사람들은 철학이라는 말의 정의나 철학의 주제 등을 간결하고 유용하게 설명하는 것이 난해하며 그 자체가 불가능하다고 어려워한다. 저자는 이러한 반응에 대해 “철학 역시 인간이 행하는 활동 중의 하나이며, 그 근본은 이성활동”이라고 설명한다.

모두 13장으로 구성된 이 책은 철학의 개념과 실제로 철학하는 과정을 단계적으로 설명한다. 먼저 철학의 정체를 파악하도록 안내한 다음(1장), 철학문제들을 제시하고 그것을 해결해 나가는 과정을 보여 주고 있다.(3, 4, 5장) 또한 철학논술의 표준적 유형을 네 가지로 구분하여 철학적 사고를 말이나 글로 표현할 수 있도록 실제적이고 효율적인 기술을 제시하고 있다.(6, 9, 10, 12장)

특히 이번 세 번째 판에서는 이전 책들에 비해 수식어의 애매성과 철학적 물음의 함정을 피할 수 있는 기술들을 덧붙여 구체화한 데에 의의...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철학이란 과연 무엇이며 어떻게, 왜 하는 것인가’에 대해 좀 더 실제적인 답변을 제시한 J. F. 로젠버그의 『The Practice of Philosophy』 세 번째 판이 철학서적 전문 출판사인 도서출판 서광사에서 『철학의 기술』로 출간되었다.

간혹 사람들은 철학이라는 말의 정의나 철학의 주제 등을 간결하고 유용하게 설명하는 것이 난해하며 그 자체가 불가능하다고 어려워한다. 저자는 이러한 반응에 대해 “철학 역시 인간이 행하는 활동 중의 하나이며, 그 근본은 이성활동”이라고 설명한다.

모두 13장으로 구성된 이 책은 철학의 개념과 실제로 철학하는 과정을 단계적으로 설명한다. 먼저 철학의 정체를 파악하도록 안내한 다음(1장), 철학문제들을 제시하고 그것을 해결해 나가는 과정을 보여 주고 있다.(3, 4, 5장) 또한 철학논술의 표준적 유형을 네 가지로 구분하여 철학적 사고를 말이나 글로 표현할 수 있도록 실제적이고 효율적인 기술을 제시하고 있다.(6, 9, 10, 12장)

특히 이번 세 번째 판에서는 이전 책들에 비해 수식어의 애매성과 철학적 물음의 함정을 피할 수 있는 기술들을 덧붙여 구체화한 데에 의의가 있다.

이 책은 철학적인 생각을 해설하고 평가할 수 있는 기술과 말과 글로 논술할 수 있는 기술을 제공하여 철학의 목적지에 좀 더 가까이 도달할 수 있도록 해 준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독자가 직접 철학을 해 봄으로써 맛볼 수 있는 진정한 의미의 해방감과 만족감을 조금이라도 더 쉽게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 『철학의 기술』은 철학을 이해하고 그 이해방식을 자신의 삶에 투영하고자 하는 초심자들에게 철학 안내서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고 있다.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