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오달진 근대제주 : 신문기사로 본근대 제주 경제와 사회

진관훈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오달진 근대제주 : 신문기사로 본근대 제주 경제와 사회 / 진관훈 지음
개인저자진관훈
발행사항고양 : 學古房, 2019
형태사항333 p. : 삽화 ; 23 cm
ISBN9788960718869
서지주기참고문헌: p. [329]-333
기금정보주기이 도서는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2019 우수출판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 선정작임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1403 951.98 진16ㅇ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일제 강점기는 일본이 제주사회를 무력으로 강제 통치했던 시기이기도 했지만 그 기저에는 제주 도민이 계속해 활동하고 자존적 삶을 이어 왔던 시기이다. 제주 도민들은 식민지 지배체제 하에서 적응하고 때론 저항하며 그들이 가진 잠재적 역량과 저력(底力)을 발휘하여 많은 경제적 성과를 창출해 냈다. 이 경제적 성과가 일제 강점기 제주경제 선순환 구조로 변환되는 과정과 산물을 실증적으로 밝혀내고자 한다. 이를 통해 일제 강점기 제주경제 유산과 경험을 되새기고 현재를 진단하여 미래 제주가 취해야 할 가치 있는 방향을 찾아 갈 수 있을 것이다.
1부는 일제 강점기 제주지역 기업가와 산업발전책을 소개하였다. 주요 내용으로는 박종실상점과 박종실의 경영철학과 사회적 공헌, 산남 제일부자 강성익, 오현학원 설립한 우공 황순하, 최원순과 이윤희의 산업발전책, 최윤순과 김근시의 제주상선주식회사, 해운과 무역업 김임길, 소주 제조업 이도일, 도민자본으로 설립된 제주법인회사, 5일장, 가내공업, 제주소비식산조합, 제주개발주식회사 등이다.
2부에는 제주해녀의 출가물질과 그들의 경제적 성과를 소개하였다. 주요 내용으로는 해상여왕 제주 해녀, 제주해녀! 쿠로시오 타고 동아...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일제 강점기는 일본이 제주사회를 무력으로 강제 통치했던 시기이기도 했지만 그 기저에는 제주 도민이 계속해 활동하고 자존적 삶을 이어 왔던 시기이다. 제주 도민들은 식민지 지배체제 하에서 적응하고 때론 저항하며 그들이 가진 잠재적 역량과 저력(底力)을 발휘하여 많은 경제적 성과를 창출해 냈다. 이 경제적 성과가 일제 강점기 제주경제 선순환 구조로 변환되는 과정과 산물을 실증적으로 밝혀내고자 한다. 이를 통해 일제 강점기 제주경제 유산과 경험을 되새기고 현재를 진단하여 미래 제주가 취해야 할 가치 있는 방향을 찾아 갈 수 있을 것이다.
1부는 일제 강점기 제주지역 기업가와 산업발전책을 소개하였다. 주요 내용으로는 박종실상점과 박종실의 경영철학과 사회적 공헌, 산남 제일부자 강성익, 오현학원 설립한 우공 황순하, 최원순과 이윤희의 산업발전책, 최윤순과 김근시의 제주상선주식회사, 해운과 무역업 김임길, 소주 제조업 이도일, 도민자본으로 설립된 제주법인회사, 5일장, 가내공업, 제주소비식산조합, 제주개발주식회사 등이다.
2부에는 제주해녀의 출가물질과 그들의 경제적 성과를 소개하였다. 주요 내용으로는 해상여왕 제주 해녀, 제주해녀! 쿠로시오 타고 동아시아 바당밭 누비다, 서울서 산 표 한장으로 해녀의 나라에!, 해녀로 유명하여 장가만 들면, 감태, 월정리 멸치 풍산, 출가해녀가 고향에 보내온 돈 등이다
3부는 제주지역 농업과 대표 작물을 소개하였다. 주요 내용으로는 땅부자 일부자, '감저로드'를 찾아서, 천혜의 면작 지대, 제충국을 아십니까?, 한라산 초기왓, 한라산 꿀벌, 화전, 연적골 살던 마지막 화전민, 한라산 숯굽기, 땅부자 일부자, 검질과의 사투(死鬪), 자갈이 많아 보리가 잘된다, 감귤은 종묘제사와 빈객접대에 쓰임이 중요하다, 말이 나거든 제주도로 보내라 등이다.
4부는 일제 강점기 사회와 출가에 대해 다루었다. 산방산으로 간 모슬포 어린이들, 신작로가 깔렸다, 산지항이 열렸다, 곤밥 먹는 날, 제주읍 성인 키는 전국평균 이상, 우리 손으로 맨드러 놋치 아니하면 아니 된다, 마을 조기축구회, 조선사람은 조선사람의 배로! 동아통항조합, 물산장려운동과 금주단연, 제주도가 함몰되였다, 성산포 '고등어사건', 추자민요(民擾)사건과 추자 어부단, 황금으로 인하야 자아낸 비극의 일막, 사꾸과 햇줍지기, 적은 여성이 당돌하게 여러분 앞에서 한마디 합니다 등이다.
5부는 일제 강점기 제주자연과 식물을 소개하였다. 영역(靈域)에 있는 고산식물이 곱지 않고 무엇 하리오, 제주도는 세계의 화단이다!, 삿갓을 덮은 한라산, 탐라국이 역사에서 사라졌다 등이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