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정보와 사회

Buckland, Michael Keeble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정보와 사회 / 마이클 버클랜드 지음 ; 박삼주 옮김
개인저자Buckland, Michael Keeble
박삼주, 역
발행사항파주 : 한울, 2018
형태사항254 p. : 삽화, 표 ; 20 cm
총서명MIT 지식 스펙트럼
원서명Information and society
ISBN9788946065505
일반주기 부록: A. 선택 해부 -- B. 검색 평가수단
본서는 "Information and society. c2017."의 번역서임
서지주기참고문헌: p. 245-251
일반주제명Information science --Sociological aspects
Communication --Social aspects
Documentation --Social aspects
Information society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3090 303.4833 B924i K 2관3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초역사(hyperhistory)의 시대,
개인과 사회의 안녕은
전적으로 정보와 소통의 기술에 달려 있다


정보학과 서지정보학을 쉽고 간결하게 소개하는 기초 입문서

우리는 정보사회에 살고 있다. 아니 정보사회에 살고 있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 그런데 그 말은 무슨 의미인가? 정보와 사회는 관련되어 있으며, 복합적·다중적으로 얽혀 있는 메시지, 기록, 문서, 데이터에 대한 우리의 의존성은 계속 증가하고 있다. 이 책은 일반적인 의미에서 날마다 사용하는 정보란 무엇인지를 탐구하여 우리가 아는 것에 정보가 미치는 영향력, 일상생활에서 의사소통과 기록된 정보가 하는 역할, 정보 발견의 어려움(또는 용이함)을 밝혀준다. 저자가 보여주는 이 모든 것은 인간의 지각, 사회적 행위, 변화하고 있는 테크놀로지, 신뢰의 문제와 관련된다.

이 책의 저자는 도서관에서의 장기간 실무경험을 가지고 도서관학 학위를 지닌 학자로서 20세기에 생겨난 정보학이라는 학문 분야를 일반인도 읽을 수 있게 정리하여 소개한다. 학문적이고 과학적인 용어로서의 정보나 학문적·과학적인 정보에 관해서가 아니라, 일상생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초역사(hyperhistory)의 시대,
개인과 사회의 안녕은
전적으로 정보와 소통의 기술에 달려 있다


정보학과 서지정보학을 쉽고 간결하게 소개하는 기초 입문서

우리는 정보사회에 살고 있다. 아니 정보사회에 살고 있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 그런데 그 말은 무슨 의미인가? 정보와 사회는 관련되어 있으며, 복합적·다중적으로 얽혀 있는 메시지, 기록, 문서, 데이터에 대한 우리의 의존성은 계속 증가하고 있다. 이 책은 일반적인 의미에서 날마다 사용하는 정보란 무엇인지를 탐구하여 우리가 아는 것에 정보가 미치는 영향력, 일상생활에서 의사소통과 기록된 정보가 하는 역할, 정보 발견의 어려움(또는 용이함)을 밝혀준다. 저자가 보여주는 이 모든 것은 인간의 지각, 사회적 행위, 변화하고 있는 테크놀로지, 신뢰의 문제와 관련된다.

이 책의 저자는 도서관에서의 장기간 실무경험을 가지고 도서관학 학위를 지닌 학자로서 20세기에 생겨난 정보학이라는 학문 분야를 일반인도 읽을 수 있게 정리하여 소개한다. 학문적이고 과학적인 용어로서의 정보나 학문적·과학적인 정보에 관해서가 아니라, 일상생활에서 경험하는 정보란 어떤 것이고 어떤 역할을 하는지 등을 이야기처럼 시작하지만 본론은 정보학, 서지정보학에 관한 기초 입문서라고 할 수 있다. 정보를 다루는 학과의 신입생이 읽을 만한 책이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