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초독서 : 한 권으로 끝내는 직장인 필독서 32

김효주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초독서 : 한 권으로 끝내는 직장인 필독서 32 / 김효주 지음
개인저자김효주
발행사항서울 : 유노북스, 2019
형태사항395 p. ; 23 cm
기타표제압도적인 독서를 경험하라!
ISBN9791189279486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7338 028 김96ㅊ 1관4층 일반도서 정리중 예약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짧고 굵게 독파하라!
《그릿》부터 《넛지》까지, 《마인드셋》부터 《블링크》까지
한 권으로 끝내는 직장인 필독서 32권


‘시간은 없는데, 무슨 책부터 읽어야 할까?’

성공하고 싶은 직장인이라면 반드시 읽어야 할 ‘실전 바이블’ 32권을 한 권에 담았다. 전 세계 35개국에 출간한 성공 열쇠 《그릿》부터 미국 오바마 정부가 수용한 행동경제학 《넛지》까지, 우리나라 많은 사람에게 인용된 ‘1만 시간의 법칙’ 말콤 글래드웰의 《아웃라이어》부터 현대 경영학의 아버지 피터 드러커의 《피터 드러커의 자기경영노트》까지. 이 한 권으로 32권을 빠르게 꿰뚫고, 이 독서 경험으로 직장 생활에서 효과적인 아웃풋을 낼 수 있다.

‘독서 경영’을 내세우는 기업과 직장인의 자기계발을 위한 독서 모임이 많아졌다. 하지만 독서 욕구가 커지는 만큼, 남들은 다 읽었는데 자기만 모르는 책인 것 같아 부담을 갖는 직장인도 적지 않다. 이 책은 그런 직장인의 독서 고민을 단번에 해결한다. 단순히 32권의 줄거리 파악이 아니다. 직장인이라면 읽어야 할 책들의 저자와 주제, 핵심은 물론 그 밖의 다른 책들을 거미줄처럼 연결...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짧고 굵게 독파하라!
《그릿》부터 《넛지》까지, 《마인드셋》부터 《블링크》까지
한 권으로 끝내는 직장인 필독서 32권


‘시간은 없는데, 무슨 책부터 읽어야 할까?’

성공하고 싶은 직장인이라면 반드시 읽어야 할 ‘실전 바이블’ 32권을 한 권에 담았다. 전 세계 35개국에 출간한 성공 열쇠 《그릿》부터 미국 오바마 정부가 수용한 행동경제학 《넛지》까지, 우리나라 많은 사람에게 인용된 ‘1만 시간의 법칙’ 말콤 글래드웰의 《아웃라이어》부터 현대 경영학의 아버지 피터 드러커의 《피터 드러커의 자기경영노트》까지. 이 한 권으로 32권을 빠르게 꿰뚫고, 이 독서 경험으로 직장 생활에서 효과적인 아웃풋을 낼 수 있다.

‘독서 경영’을 내세우는 기업과 직장인의 자기계발을 위한 독서 모임이 많아졌다. 하지만 독서 욕구가 커지는 만큼, 남들은 다 읽었는데 자기만 모르는 책인 것 같아 부담을 갖는 직장인도 적지 않다. 이 책은 그런 직장인의 독서 고민을 단번에 해결한다. 단순히 32권의 줄거리 파악이 아니다. 직장인이라면 읽어야 할 책들의 저자와 주제, 핵심은 물론 그 밖의 다른 책들을 거미줄처럼 연결하고, 실제 직장 생활에서 지식을 발휘할 수 있는 팁까지 담았다. 한데 묶은 32권이 제곱 그 이상의 지식과 효과를 가져다주는 것이다.

저자는 독서를 통한 자기계발 전문가로서 빅퍼즐문화연구소에서 경영서 읽기 강사를 겸하고 있다. 저자는 “책 읽기가 직장인에게 필수적이고 절실한 과제”라고 말한다. 기업에서 여러 직책을 거쳐 온 그는 한 달에 한 권도 읽기 힘든 직장인들을 위해 책들을 추리고,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이 책으로 보고, 협의, 프레젠테이션, 인간관계 등을 주제로 현실적인 직장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책들을 한 번에 읽을 수 있다.

이 한 권으로 직장인 필독서 32권을 모두 독파하라. 시간이 없어서, 무슨 책부터 읽어야 할지 몰라서, 책을 읽어도 남는 게 없어서 고민이라면, 더는 책 읽기를 미루지 말고 이 책으로 시작하라. 직장 생활에 필요한 책들을 골라 읽고 싶은 직장인들, 효과적으로 독서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확실하게 아웃풋까지 낼 수 있도록 안내하고 확장된 독서 방법을 제시해 그다음 독서로 넘어가게 만드는 나침판 역할을 할 것이다.

한 권으로 끝내는 직장인 필독서 32권
책 읽을 시간이 없어서, 베스트셀러라서 샀는데 읽기 힘들어서, 무슨 책을 어떻게 읽어야 할지 몰라서 막막한 사람이 많다. 특히 ‘자기계발은 해야 하지만, 일할 때도 도움이 되는 책을 읽고 싶지만’ 바빠서 책 한 권 제대로 읽지 못하는 직장인들은 고민이다. 그래서 직장 생활에 요긴하게 쓰일 실전 바이블 32권을 엄선했다. 단순한 책 읽기를 넘어 실생활에서 확실한 아웃풋을 낼 수 있는 독서로 자신의 격을 높일 책들이다.

이 책은 협상, 보고, 프레젠테이션, 의사소통부터 업무 관리, 마케팅, 마인드 컨트롤, 기업 문화, 경영 철학, 시간 법칙 등을 주제로 한 책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각 책마다 곁가지로 읽으면 좋은 책들, 알아두면 독서에 도움이 되는 저자에 대한 이야기, 책의 핵심과 주제 등을 소개했고, 실제 직장 생활에서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다양한 사례도 함께했다.

빅퍼즐문화연구소에서 경영서 읽기 강사로 활동 중인 저자는 독서를 통한 자기계발 전문가다. 10여 년간 기업에서 영업, 채용, 교육, 전략기획 등 수많은 부서를 거친 그는 사람들이 직장 생활을 하면서 부족함과 갈증을 느끼는 부분이 독서라는 것을 알았다. 특히 무슨 책을 읽어야 실제 생활에 도움이 될지 몰라서 막막해하는 사람들의 모습을 봐 온 저자는 “책 읽기가 직장인에게 필수적이고 절실한 과제”라고 말한다. 그래서 현실적인 직장 생활에 도움이 되는 책 32권을 독자가 핵심만 알고 넘어가도 좋고, 소개한 책을 직접 깊이 읽어 볼 수도 있도록 구성했다.


책, 일, 사람을 뛰어넘을 ‘초’독서
1) 저자에 대한 배경을 파악하라.
2) 원어를 외워 두라.
3) 책을 세 가지로 분류한다.

첫 번째, 각 책 저자의 다른 저서와 그동안의 연구, 혹은 비슷한 책들을 언급하며 그래서 이 책이 어떻게 쓰였는지, 무엇을 알면 좋은지, 함께 알아두면 활용하기 좋은 사례와 정보는 무엇인지 알려 준다. 이는 독자가 단순히 책 한 권의 정보에서 끝나지 않고 지식과 독서를 확장하는 효과를 낸다.

두 번째, 외서인 경우라면 그 책의 원제를, 원제를 그대로 가져온 책 제목이라면 어원이나 뜻을 알려 주고 독자를 위한 활용법을 안내했다. ‘앱(app)’이나 ‘굿즈(goods)’ 같은 단어는 사전적 의미보다 사회적으로 더 넓은 의미로 쓰인다. 이처럼 《그릿》, 《넛지》 같은 책의 제목은 뜻과 함께 핵심 단어들을 알아 두면 회의나 프레젠테이션 할 때, 사람들과 협상할 때, 상사나 직원을 설득할 때 등 필요한 상황에 사용할 수 있다. 단순히 ‘읽기’와 ‘책 읽은 소감’에서 그치지 않고 역량을 높이는 아웃풋의 재료로 써먹을 수 있는 것이다.

세 번째, 《초독서》에서는 고전 격의 책들을 쉽게 해석하는 정도의 책들을 언급했다. 평소 책을 고를 때 고전, 고전을 해석한 책, 도움이 안 될 책으로 분류하면 ‘어떤 책을 읽어야 하는지’에 대한 고민을 확실히 줄일 수 있다. 독자에 따라 호평받는 고전을 꼭 읽어야 하는 것은 아니다. 독서가 부담스럽지 않도록 자기에게 쉽고 재미있는 책을 읽으면 된다. 이 책에서는 어려운 개념도 실생활 사례와 함께 설명해 독자의 이해를 도왔다.

이런 독서 방법으로 일석삼조 효과를 볼 수 있다. 여기에서는 각각의 책과 연결된 정보를 안내하고, 직장에서의 업무와 인간관계에 도움이 되도록 풍부한 사례와 함께 소개되었다.


책을 읽는 모든 사람에게 필요한 책
이 책은 언제 어디에서나 책을 읽어야 하는 모든 사람에게 유용하다. 가장 큰 장점은 직장인 필독서 32권을 빠르고 효과적으로 독파할 수 있다는 것이다. 단순히 32권의 줄거리를 파악하는 것이 아니다. 본문에서는 각각의 책에서 중요하게 다루는 핵심 주제와 이와 관련된 풍부한 사례를 다뤘다. 이를 통해 지식과 독서 경험을 확장하도록 돕고, 각 장마다 소개 도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서평도 수록했다.

초급에서는 직장 생활 내내 일상적으로 쓰일 실무 개념을 다룰 때 도움이 되는 책들로 구성했다. 중급은 관리 업무를 하거나 실무와 관리를 동시에 하는 사람들에게 필요한 책들을 정리했다. 고급은 더 깊이 있게 고민하면 좋을 작가, 서로 상충되는 개념을 비교해 다루었다. 하지만 자기에게 필요한 주제와 책이 있다면 골라 읽을 수 있어 실용적이다.

《초독서》를 읽으면 32권보다 더 읽은 것처럼 아웃풋을 낼 수 있다. 회사에서의 문제 해결에 활용하고, 개인의 자아실현을 이루는 데 적용하라. 또한 이 책은 부족한 독서량을 채워 주고, 소개된 책을 깊게 읽거나 다른 책을 읽을 수 있도록 돕는다. 엄선된 책과 저자의 생생한 사례를 만나 보라. 독서를 통한 성공의 길로 안내할 것이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