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뮌헨 : 예술과 역사가 도처에 드리워진 독일의 아테네

박종호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뮌헨= München : 예술과 역사가 도처에 드리워진 독일의 아테네 / 박종호 지음
개인저자박종호
발행사항서울 : PUNG WOL DANG(풍월당), 2019
형태사항331 p. : 천연색삽화 ; 20 cm
총서명풍월당 문화예술 여행 ;03
기타표제아우크스부르크·퓌센·무르나우·레겐스부르크·파사우
ISBN9791189346034
9791196052249 (세트)
일반주기 부록: 뮌헨의 호텔 -- 뮌헨의 카페 및 식당 -- 가는 방법 외
분류기호914.336404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서가에 없는 자료서가에 없는 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359986 914.336404 박75ㅁ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예술과 역사가 도처에 드리워진
독일의 아테네

뮌헨을, 내가 다녀올 도시를 충분히 안다는 것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예술의 도시 뮌헨


이제 뮌헨은 한국에서 직항으로 날아갈 수 있는 도시다.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뮌헨과 근교 지역을 다녀온다. 어쩌면 이미 뮌헨은 익숙한 ‘유럽 여행 코스’에 속했는지도 모른다. 모두가 세계 최고의 맥주 축제 ‘옥토버페스트’에 가고, 디즈니의 성으로도 유명한 노이슈반슈타인 성에 다녀온다. BMW의 본사도 있고, 세계적인 축구팀 바이에른 뮌헨도 있다. 또한 한 번쯤 이름을 들었을 법한 수많은 미술관과 공연장들도 시내 여기저기에 존재한다.

그래서, 어디로 가면 좋을까? 단순한 정보 자체는 아무런 판단도 내려주지 않는다. 예를 들어, 뮌헨에 있는 수많은 미술관 중에 어디가 나와 어울릴까? 인터넷으로 검색하면 뮌헨의 수많은 명소들을 일별할 수 있지만, 모두가 가는 명소 외에도 특별한 기억을 남길 수 있는 곳들이 존재하지 않을까? 만약 여러 차례 뮌헨에 다녀올 게 아니라면, 그 한 번의 방문을 좀 더 나답게 꾸려야 하지 않을까?

오랜 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예술과 역사가 도처에 드리워진
독일의 아테네

뮌헨을, 내가 다녀올 도시를 충분히 안다는 것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예술의 도시 뮌헨


이제 뮌헨은 한국에서 직항으로 날아갈 수 있는 도시다.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뮌헨과 근교 지역을 다녀온다. 어쩌면 이미 뮌헨은 익숙한 ‘유럽 여행 코스’에 속했는지도 모른다. 모두가 세계 최고의 맥주 축제 ‘옥토버페스트’에 가고, 디즈니의 성으로도 유명한 노이슈반슈타인 성에 다녀온다. BMW의 본사도 있고, 세계적인 축구팀 바이에른 뮌헨도 있다. 또한 한 번쯤 이름을 들었을 법한 수많은 미술관과 공연장들도 시내 여기저기에 존재한다.

그래서, 어디로 가면 좋을까? 단순한 정보 자체는 아무런 판단도 내려주지 않는다. 예를 들어, 뮌헨에 있는 수많은 미술관 중에 어디가 나와 어울릴까? 인터넷으로 검색하면 뮌헨의 수많은 명소들을 일별할 수 있지만, 모두가 가는 명소 외에도 특별한 기억을 남길 수 있는 곳들이 존재하지 않을까? 만약 여러 차례 뮌헨에 다녀올 게 아니라면, 그 한 번의 방문을 좀 더 나답게 꾸려야 하지 않을까?

오랜 시간 유럽 여행을 통해 쌓인 작가의 진지하고 소중한 이야기

박종호의 『뮌헨』은 다른 여행 가이드북이 담고 있는 정보는 물론, 직접 경험해 본 여행자만이 쓸 수 있는 이야기들을 담고 있다. 그래서 이 책은 그저 정보를 담아놓은 정도에 그치지 않고 뮌헨을 가 보고픈 이들에게 그 도시의 이곳저곳을 ‘권유’한다. 예를 들어 관광객들이 모두 몰려가는 마리엔 광장 대신 뮌헨 문화의 중심인 레지덴츠 광장에서 느긋하게 여정을 시작하게끔 권하며, 그래도 마리엔 광장을 구경하고픈 여행자를 위해 관광객들로 붐비는 광장 대신에 그곳의 시계탑 공연을 볼 수 있는 숨겨진 명당을 귀띔한다. 『뮌헨』에는 이렇게 확고한 취향과 풍부한 경험을 갖춘 사람만이 소개할 수 있는 소중한 팁들이 가득하다.

-너무 유명한 호프브로이하우스 말고 좀 더 차분하게 맥주를 마실 수 있는 곳은 어디일까?
-쿤스트아레알 지역에 있는 열 개가 넘는 미술관 중에 나와 맞는 곳은 어디일까?
-미슐랭 등급의 점심 식사를 저렴하게 할 수 있다는 식당은 어디 있을까?
-추억의 에세이스트, 전혜린이 학창시절 즐겨 찾았던 식당은 어떻게 바뀌었을까?
-세계에서 가장 풍부한 ‘아르놀트 뵈클린’ 컬렉션을 보유한 작은 미술관의 이름은?
-아름다운 무르나우의 산기슭에 숨어 있다는 아름다운 미술관은 어디 있을까?
-아우크스부르크를 관통하는 예쁜 운하를 감상하기 좋다는, 숨겨진 작은 카페의 이름은?

문사철과 예술이 어우러진 유럽 시간 여행

박종호의 『뮌헨』은 이렇게 다양한 명소들을 마치 실제로 옆에서 가이드하듯, 실제로 걸어서 움직일 수 있는 코스를 따라 책 속에 배열했다. 또한 그 명소들에 얽힌 역사와 문화의 흔적까지 함께 담았다. 특히 바이에른 왕국의 흥망성쇠와 제2차 세계대전의 역사를 고스란히 담은 뮌헨은 그 이면에 담긴 역사를 알 수 있을 때 더욱 다채로운 감흥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뮌헨』은 이러한 직접적인 역사 안내는 물론, 그를 다룬 여러 영화와 소설 등을 함께 소개하면서 뮌헨의 예비 방문자들에게 더욱 다채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여행지에서 더 많은 것을 보기 위한 ‘예습’을 부담스러워하지 않는 여행자들에게, 이 책은 다른 어떤 가이드북보다도 풍부하고 적확한 이야기들을 들려줄 것이다.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