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철학 개론 / 개정판

최명관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철학 개론= Philosophia/ 최명관, 곽신환 지음
개인저자최명관
곽신환
판사항개정판
발행사항서울: 창, 2014
형태사항362 p.; 23 cm
ISBN9788974532161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222855 100 최34ㅊ 2014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2 1222854 100 최34ㅊ 2014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철학>이란 본래 지혜를 사랑함[愛知]의 어의를 가진 그리스어 Philosophia를 옮긴 것이다. 그래서 철학은 그 본질에 있어 그리스적이라고 말할 수도 있다. 오늘날 우리는 철학이 그리스 특유의 정신활동이라고 좁게 규정하지는 않는다 해도 철학은 서구적인 것이라는 편견에서 완전히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서양의 전통에 맞설 만한 철학사상이 동양에도 있느냐?” 하는 우문(愚問)을 아직도 버리지 못한 사람이 많다. 말할 것도 없이 동양에도 훌륭한 철학사상이 있다. 인도철학, 중국철학뿐 아니라 한국의 철학도 건재하며 이들은 우리의 전통사상으로서 우리의 세계관, 인생관, 가치관의 기저를 형성하고 있다.
철학은 깊은 예지(叡智)의 활동이요, 인간정신의 가장 깊은 관심사에 대한 성실한 사색이다. 철학개론을 공부하는 목적은 단편적인 지식을 얻는 데 있지 않고, 정신의 탄력성을 기르는 데 있다. 또 우리의 삶에 새로운 의미와 방향을 찾을 수 있고, 개방된 심성으로 보다 옳은 선택을 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려는 데 있다.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