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제인 구달&루이스 리키) 인간과 유인원, 경계에서 만나다: Jane Goodall&Louis Leakey

진주현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제인 구달&루이스 리키) 인간과 유인원, 경계에서 만나다: Jane Goodall&Louis Leakey/ 진주현 지음
개인저자진주현
발행사항파주: 김영사, 2008
형태사항276 p.: 삽도; 23 cm
총서명지식인마을;28
ISBN 9788934921790
9788934921363(세트)
일반주기 색인수록
주제명(개인명) Goodall, Jane,1934-
Leakey, Louis Seymour Bazett,1903-1972
분류기호 590.92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서가에 없는 자료서가에 없는 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059913 001 지59 v.28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2 1059912 001 지59 v.28 1관4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서가에 없는 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침팬지와 다른, 사람만의 특징은 무엇이며 사람이 여전히 침팬지와 같은 영장류로 분류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수많은 생명체 중에서 왜 인류에게만 두뇌 용량의 증가라는 급격한 변화가 일어나며 현재의 인류에까지 이를 수 있었던 것일까? 인간이라는 존재를 이해하기 위해 끝없이 질문을 던지고 그 해답을 찾아 작은 화석 한 조각 한 조각에서 인류의 역사를 더듬어가며 뜨거운 아프리카에서 일생을 보낸 고인류학의 아버지 루이스 리키, 습한 밀림 속에서 침팬지와 함께 생활하며 진정한 인간다움의 의미를 찾아나간 영장류학의 어머니 제인 구달! 그 누구도 엄두조차 내지 못했던 길고 지루한 발굴과 관찰의 시간을 견뎌내며 고인류학과 영장류학의 한 획을 그들의 운명적인 만남! 그들이 일궈낸 인류학의 발자취를 따라가며 인간이 인간일 수 있는 조건은 과연 무엇인지 새롭게 생각해본다!


작은 화석 한 조각에서 인류의 역사를 더듬고, 침팬지와 함께 생활하며 진정한 인간다움의 의미를 찾아나간 루이스 리키와 제인 구달. 그 누구도 엄두조차 내지 못했던 길고 지루한 발굴과 관찰의 시간을 견뎌내며 고인류학과 영장류학의 한획을 그은 그들의 운명적인 만남!

고...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침팬지와 다른, 사람만의 특징은 무엇이며 사람이 여전히 침팬지와 같은 영장류로 분류되는 이유는 무엇일까? 수많은 생명체 중에서 왜 인류에게만 두뇌 용량의 증가라는 급격한 변화가 일어나며 현재의 인류에까지 이를 수 있었던 것일까? 인간이라는 존재를 이해하기 위해 끝없이 질문을 던지고 그 해답을 찾아 작은 화석 한 조각 한 조각에서 인류의 역사를 더듬어가며 뜨거운 아프리카에서 일생을 보낸 고인류학의 아버지 루이스 리키, 습한 밀림 속에서 침팬지와 함께 생활하며 진정한 인간다움의 의미를 찾아나간 영장류학의 어머니 제인 구달! 그 누구도 엄두조차 내지 못했던 길고 지루한 발굴과 관찰의 시간을 견뎌내며 고인류학과 영장류학의 한 획을 그들의 운명적인 만남! 그들이 일궈낸 인류학의 발자취를 따라가며 인간이 인간일 수 있는 조건은 과연 무엇인지 새롭게 생각해본다!


작은 화석 한 조각에서 인류의 역사를 더듬고, 침팬지와 함께 생활하며 진정한 인간다움의 의미를 찾아나간 루이스 리키와 제인 구달. 그 누구도 엄두조차 내지 못했던 길고 지루한 발굴과 관찰의 시간을 견뎌내며 고인류학과 영장류학의 한획을 그은 그들의 운명적인 만남!

고인류학의 토대를 마련한 열정의 학자,루이스 리키
유럽인이 인류의 조상이라는 학계의 흐름 속에서 아프리카에서 인류 조상의 화석을 발견할 수 있으리라는 믿음 하나로 올두바이에서 발굴에 매진한 고인류학의 아버지 루이스 리키. 경제적 어려움과 학계의 외면속에서도 멈추지 않았던 그의 열정이 고인류학의 밑거름이 되다!

루이스 리키의 뒤를 이어 계속되는 가문의 영광
루이스 리키의 완벽한 부인이자 동료였던 메리 리키,아버지에게 물려받은 열정으로 아프리카 최초의 호모 속 화석을 발견한 아들 리차드 리키와 그의 아내 미브 리키까지. 고인류학에 대한 열정이 대를 이어 계속되다!

침팬지가 맺어준 운명적 만남, 제인 구달과 루이스 리키
박사학위는 커녕 대학 문턱에도 가보지 못했지만 루이스 리키의 지원 속에 침팬지 연구를 시작한 제인 구달. 여성의 몸으로 혼자 깊은 밀림 속에서 침팬지와 함께 생활하며 침팬지에 대한 깊은 애정으로 영장류학자를 뛰어넘어 환경운동가로 거듭나게 된다!

루이스 리키의 세 천사 제인 구달,다이앤 포시,비루테 갈디카스
침팬지의 어머니 제인 구달,고릴라의 수호천사 다이앤포시와 오랑우탄의 친구 비루테 갈디카스. 루이스 리키의 후원 속에 영장류학자로 성장한 세 사람은 환경운동가로 변신하며 유인원을 비롯한 모든 생명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있다.
이전 다음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