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중국역사가 기억하는 비범한 여성들

서영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중국역사가 기억하는 비범한 여성들/ 서영 지음
개인저자서영
발행사항부천: 책벗, 2015
형태사항279 p.: 천연색삽화; 23 cm
ISBN9791195508600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찾지못한자료찾지못한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248480 920.720952 서64ㅈ 2관6층 일반도서 대출가능
찾지못한자료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롤러코스터 같은 그녀들의 인생드라마가 시작된다!

역사에 기록된 여성의 흔적은 그 자체가 흔치 않은데다 그마저도 부정적인 경우가 많다. 불과 얼마 전만 하더라도 여자의 공간이 부엌을 비롯한 집안에서만 제한되었고 인격적 대우는커녕 학대가 당연하게 부여되었다. 시대를 잘못 만난 것에 절망하며 사라져갔던 여인들의 절규가 바로 곁에서 들리는 것 같다. 그러나 그 암흑의 시대에도 당시의 사회적 편견을 깨고 역사를 새로 쓰거나 가냘픈 힘으로 역경을 이겨내 빛을 발했던 비범한 여인들이 의외로 많았다. 유일무이 여황제, 그녀가 롤 모델로 삼았던 역사상 첫 황후, 진시황 배후의 후원자, 정사에 단독으로 기록된 여장군, 최초의 미녀스파이, 문인들은 물론 황제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기생……. 남성 위인들에 비하면 턱없이 부족하고 희미한 기록들이지만 그녀들의 일대기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여성들에게 큰 힘이 되리라 굳게 믿는다.

그녀들은 과연 누구인가?

- 예로부터 여자들이 많은 곳에는 늘 시기와 질투가 넘쳐났다. 군주의 사랑을 받아야 살아남을 수 있는 궁에서는 더 말할 나위 없을 것이다. 그녀는 황제가 살...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롤러코스터 같은 그녀들의 인생드라마가 시작된다!

역사에 기록된 여성의 흔적은 그 자체가 흔치 않은데다 그마저도 부정적인 경우가 많다. 불과 얼마 전만 하더라도 여자의 공간이 부엌을 비롯한 집안에서만 제한되었고 인격적 대우는커녕 학대가 당연하게 부여되었다. 시대를 잘못 만난 것에 절망하며 사라져갔던 여인들의 절규가 바로 곁에서 들리는 것 같다. 그러나 그 암흑의 시대에도 당시의 사회적 편견을 깨고 역사를 새로 쓰거나 가냘픈 힘으로 역경을 이겨내 빛을 발했던 비범한 여인들이 의외로 많았다. 유일무이 여황제, 그녀가 롤 모델로 삼았던 역사상 첫 황후, 진시황 배후의 후원자, 정사에 단독으로 기록된 여장군, 최초의 미녀스파이, 문인들은 물론 황제의 마음까지 사로잡은 기생……. 남성 위인들에 비하면 턱없이 부족하고 희미한 기록들이지만 그녀들의 일대기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여성들에게 큰 힘이 되리라 굳게 믿는다.

그녀들은 과연 누구인가?

- 예로부터 여자들이 많은 곳에는 늘 시기와 질투가 넘쳐났다. 군주의 사랑을 받아야 살아남을 수 있는 궁에서는 더 말할 나위 없을 것이다. 그녀는 황제가 살아있을 때에는 인자한 얼굴로 모든 것을 너그러이 받아들이며 황후로서의 아량을 베풀다가 남편이 죽자 드디어 본색을 드러냈다. 그런데 왜 많고 많은 후궁들 중에 유독 한 여인에게만 그토록 깊은 원한을 품은 것일까? 젊은 시절 별 볼일 없는 건달 남편을 황제가 되게끔 내조한 인자하고 현명했던 그녀는 어찌하다 중국 역사상 가장 독한 여인이 되었던 것일까?

- 기원전 3세기에 ‘공장’이 있었다는 것도 놀라운데 더욱 놀라운 것은 남편을 잃은 한 과부가 운영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남존여비의 사상이 극심한 시대에 어떻게 그녀는 홀로 방대한 가업을 잇게 되었고 훗날 6국을 통일하여 중국 역사상 첫 황제가 된 진시황의 후원자가 될 수 있었을까?

- 시를 읊던 노파의 손에서 술병이 떨어지며 그녀도 스르르 무너져 내렸다. 깨진 병에서 흘러나오는 술처럼 그녀의 생명과 영혼도 빠르게 새어나갔다. 잠시 후 호흡과 움직임이 끊긴 노파의 몸에 미약하게 남아있던 체온마저도 빠져나가고 싸늘한 냉기가 그 빈자리를 채웠다. 중국에서 그녀의 명성은 결코 이태백과 두보에 뒤지지 않는다. 중국문학사에 중대한 영향을 끼친 이 위대한 여인은 어찌하다 늦가을 바람에 시 한 수를 담아내고 최후를 마쳤을까?

함께 비치된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