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대학교 로욜라도서관

탑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검색

상세정보

매력적인 피부 여행 : 생명의 보호벽, 피부에 관한 놀라운 지식 프로젝트

Adler, Yael

상세정보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매력적인 피부 여행 : 생명의 보호벽, 피부에 관한 놀라운 지식 프로젝트 / 옐 아들러 지음 ; 카트야 슈피처 그림 ; 배명자 옮김
개인저자Adler, Yael
Spitzer, Katja, 그림
배명자, 역
발행사항서울 : 와이즈베리 : 미래엔, 2017
형태사항369 p. : 삽화 ; 22 cm
원서명Haut nah :alles über unser grösstes Organ
ISBN9788937820601
일반주기 부록: 피부를 위한 민간요법
본서는 "Haut nah : alles über unser grösstes Organ. 2016."의 번역서임
분류기호616.5
언어한국어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서가에 없는 자료서가에 없는 자료
  • SMS발송SMS발송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자료실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1 1298751 616.5 A237h K 2관4층 일반도서 대출중 2020-12-21 예약
SMS발송


서평 (0 건)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제목입력
본문입력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독일 아마존, <슈피겔> 종합 1위, 전 세계 25개국 번역 출간 화제작!

‘이렇게 얇은 피부가 그렇게 많은 일을 한다고?’

피부과학 강국, 독일의 국민 피부 멘토
옐 아들러가 들려주는 ‘피부 읽기’ 특강! 

2제곱미터 너비로 우리 몸의 모든 것을 감싸고 방어하는 생명의 보호벽. 스트레스나 감정 등 내면 깊숙한 곳, 신체기관의 상태, 식습관, 생활방식을 투영해주는 놀라운 모니터. 비타민 D, 멜라토닌을 비롯한 30가지 중요한 호르몬의 생산공장. 미생물의 보금자리이자 면역체계 사관학교. 다양한 자극의 센서이자 의사소통의 수단. 너무 덥거나 춥지 않게 혹은 너무 건조해지지 않게 우리 몸을 보호하는 신체내장형 냉난방기. 모두 피부를 수식하는 말이다. 우리에게 피부가 없으면 방어력도, 자극도, 스킨십도, 즐거움도, 아름다움도 없다. 그러나 우리는 피부 트러블이 생길 때만 피부에 관심을 갖거나, 혹은 미용관리라는 한 가지 관점에서만 피부를 바라보기 쉽다. 우리 몸의 가장 큰 장기로서의 피부를 제대로 이해하거나 돌볼 기회는 좀처럼 갖기 어렵다.
독일 아마존과 슈피겔 베스트셀러 1위로 등극...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독일 아마존, <슈피겔> 종합 1위, 전 세계 25개국 번역 출간 화제작!

‘이렇게 얇은 피부가 그렇게 많은 일을 한다고?’

피부과학 강국, 독일의 국민 피부 멘토
옐 아들러가 들려주는 ‘피부 읽기’ 특강! 

2제곱미터 너비로 우리 몸의 모든 것을 감싸고 방어하는 생명의 보호벽. 스트레스나 감정 등 내면 깊숙한 곳, 신체기관의 상태, 식습관, 생활방식을 투영해주는 놀라운 모니터. 비타민 D, 멜라토닌을 비롯한 30가지 중요한 호르몬의 생산공장. 미생물의 보금자리이자 면역체계 사관학교. 다양한 자극의 센서이자 의사소통의 수단. 너무 덥거나 춥지 않게 혹은 너무 건조해지지 않게 우리 몸을 보호하는 신체내장형 냉난방기. 모두 피부를 수식하는 말이다. 우리에게 피부가 없으면 방어력도, 자극도, 스킨십도, 즐거움도, 아름다움도 없다. 그러나 우리는 피부 트러블이 생길 때만 피부에 관심을 갖거나, 혹은 미용관리라는 한 가지 관점에서만 피부를 바라보기 쉽다. 우리 몸의 가장 큰 장기로서의 피부를 제대로 이해하거나 돌볼 기회는 좀처럼 갖기 어렵다.
독일 아마존과 슈피겔 베스트셀러 1위로 등극하며 독일에 ‘피부 읽기 열풍’을 불러온 《매력적인 피부 여행》은 피부에 대한 우리의 관심과 이해의 지평을 넓히고, 광고나 트렌드가 아닌, 의학 정보를 바탕으로 피부를 건강하게 돌볼 수 있는 방법을 전해주는 책이다. 이 책의 저자인 옐 아들러는 10여 년간 독일의 주요 방송사 및 신문매체에서 피부 건강 자문역을 해오며, 독일 ‘국민 피부 멘토’로 각광받고 있는 피부과 전문의다.
저자는 이 책에서 독자들을 표피부터, 진피, 피하조직까지 피부 깊숙이, 그리고 두피부터 콧구멍이나 음부 등 점막이 있는 곳, 발톱까지 피부 구석구석으로 안내한다. 그리고 우리가 몰랐던 피부의 놀라운 기능과 구조에 대한 이야기들을 독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흥미진진하게 들려준다. 피부의 산성막에 사는 다양한 미생물들이 피부에 어떤 식으로 도움을 주며, 이런 산성막의 약산성을 지키는 것이 왜 중요한지, 왜 여성들의 피부는 남성들과 달리 울퉁불퉁한 셀룰라이트가 잘 생기는 조직구조를 가지고 있는지, 성인 여드름이나 피부암은 왜 급증하고 있으며, 어떻게 예방해야 하는지, 무좀이나 성병, 사마귀 바이러스는 어떻게 우리 피부에 잠입해 들어오는지 등등 다양한 이야기들이 전개된다.
또한 이런 피부의 구조와 생리학적 기능에 맞춰 어떻게 피부를 돌봐야 하는지, 일상에 필요한 다양한 피부 관리법을 들려준다. 음부나 항문 주변 등 점막을 비누로 깨끗하게 씻는 것이 위험한 이유와 올바른 세정법, 상처를 딱지 없이 촉촉하게 치료해야 하는 이유와 방법, 비싼 에센스를 쓰는 것보다 토마토 페이스트 한 통을 먹는 것이 효과적인 이유와 피부에 좋은 섭식, 아로마 오일을 함부로 바르면 피부가 더 상하는 이유, 멋있어 보이는 문신이 왜 피부와 건강에는 치명적인지 등등 그동안 우리가 가지고 있었던 피부에 대한 오해나 궁금증들을 속 시원하게 풀어준다. 이밖에도 보톡스 시술, 필러의 안전하고 올바른 활용법, 무좀이나 성병 등에서 안전하게 피부를 보호하는 법 등 피부를 백년의 동반자로 돌보는 법이 다양하게 제시되어 있으며, 명쾌하고 위트 있는 일러스트가 내용에 흥미를 더하고 있다.
아이의 피부를 건강하게 지켜주려는 부모, 여드름이나 잡티 등으로 고민하는 사람들은 물론, 피부를 건강하고 아름답게 돌보고 싶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봐야 할 ‘피부 양서’다.
이전 다음

함께 비치된 도서